UPDATE : 2019.7.16 화 14:55
상단여백
HOME 기업 제품.론칭
식품업계, 다양한 ‘버터 푸드’ 선보여
사진 - (좌상단 시계방향) 복음자리 바로 짜먹는 사과버터잼, 해태제과 허니버터칩 라벤더&블루베리맛, 본죽 본죽 버터 장조림, 하겐다즈 피넛버터 크런치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유명 제과점에서나 볼 수 있던, 두툼하게 자른 버터가 통 크게 들어있는 일명 ‘앙버터빵’은 몇 년 새 어렵지 않게 맛볼 수 있는 디저트가 됐다. 퓨전 메뉴를 선보이는 분식 매장에서는 버터를 활용한 비빔밥을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다. 고소하고 짭짤한 버터 맛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버터를 활용한 음식들이 각광받고 있기 때문이다. 식음료업계에서도 기존 제품에 버터를 더하거나 전에 없던 버터 조합을 선보이고 있다.

복음자리에서 새롭게 출시한 바로 짜먹는 사과버터잼은 사과의 상큼함을 버터의 부드러운 풍미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과일 함유량 50%로 사과 과육의 달콤함을 극대화했으며, 버터의 느끼함은 잡고 고소함과 감칠맛은 살렸다. 튜브형 용기로 제작돼 빵이나 디저트 위에 바로 짜먹을 수 있어 바쁜 아침에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해태제과는 허니버터칩 인기에 힘입어 라벤더&블루베리 맛을 새롭게 선보였다. 여름 제철인 블루베리와 라벤더 꽃을 함께 사용한 신제품은 여름 한정판으로 출시됐다. 껌이나 캔디에 사용되는 허브의 진한 항을 블루베리가 중화시켜 향에 대한 부담은 줄이고 상큼함을 더했다. 입에 넣으면 허니버터칩과 어울려진 블루베리 맛이 느껴지고 목 넘김 후에는 그윽한 라벤더 고유의 허브향이 은은하게 남는 것이 특징이다.

본죽의 본죽 버터 장조림은 부드러운 국내산 돼지 안심 장조림에 버터를 더한 제품이다. 앞서 출시된 본죽 장조림에 밥과 버터를 더해 장조림 버터 비빔밥을 만들어 먹는 소비자가 많다는 점에서 착안해 개발됐다.

하겐다즈는 달콤한 피넛버터 소스를 활용한 피넛버터 크런치 아이스크림을 재출시했다. 원유 함량을 높여 크리미한 맛과 부드러운 텍스처를 살렸으며, 피넛버터 소스에 바삭한 식감을 더해주는 캐러멜라이즈 솔티드 땅콩을 조합해 달콤하면서도 짭짤한 맛이 특징이다.

윤선미 기자  sunmi@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