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16 금 15:18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마르시스, 오조봇 전용 엔트리 동굴 개발
사진 - 마르시스 제공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코딩 교육 전문 기업 마르시스가 엔트리에서도 오조봇(Ozobot)을 활용할 수 있도록 오조봇 이보(Ozobot Evo) 전용 ‘엔트리 동글’을 개발했다.

오조봇은 선과 색을 인식하는 스마트한 코딩 로봇으로, 선을 따라 움직이고 색을 인식해 빛을 바꾸며 색의 조합으로 이뤄진 오조코드를 통해 명령을 수행한다. 책상과 같은 좁은 공간에서도 컴퓨터가 필요 없는 언플러그드 활동이 가능하고, 스마트 기기와 컴퓨터로 블록 코딩까지 할 수 있어 초급부터 고급 과정까지 많은 수업에서 활용되고 있다.

엔트리(Entry)는 누구나 쉽게 코딩을 배울 수 있도록 개발된 블록 형태의 교육용 프로그래밍 언어로, 현재 초등 교과에서도 엔트리를 이용한 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오조봇 동글의 개발로 엔트리에 등록된 블록들은 오조봇 고유의 특징을 살린 블록들로, 기존에 오조봇으로 할 수 있는 활동들이 대부분 가능하며 엔트리의 다양한 블록과 함께 활용하면 보다 풍부한 프로그래밍이 가능하다.

엔트리 동글 개발로 오조봇 이보는 엔트리에서 이동과 방향 블록으로 자유로운 움직임이 가능하고 7개의 LED로 다양한 불빛을 나타낼 수 있으며 감정, 방향, 숫자, 색깔을 소리로 재생할 수 있고 5-8 옥타브의 음을 낼 수 있어 음악 연주도 자유롭게 할 수 있다. 또한 바닥의 색을 읽어 불빛이나 소리로 표현할 수 있고, 정교한 근접 센서로 장애물 감지가 가능하다.

마르시스 관계자는 “오조봇 이보 동글의 개발로 엔트리에서도 오조봇 활동이 가능해져 보다 많은 학생들이 오조봇을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오조봇 전용 엔트리 동글은 8월 19일부터 마르시스 공식몰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엔트리에서 오조봇을 활용할 수 있는 교육자료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마르시스에서 판매하는 다른 제품들도 엔트리와의 연결을 위한 동글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