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담’, 한의사 겸 심리상담사가 운영하는 전통찻집으로 주목
상태바
‘예담’, 한의사 겸 심리상담사가 운영하는 전통찻집으로 주목
  • 김가람 기자
  • 승인 2019.12.06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담, 체질차와 심리보고서 제공
사진 - 예담 제공
사진 - 예담 제공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어느새 큰 눈이 내린다는 대설(大雪)마저도 코앞으로 다가온 한 겨울이다. 쌀쌀한 바람이 옷깃을 파고드는 겨울이면, 내 몸을 따듯하게 만들어 줄 따뜻한 차() 한 잔이 생각난다.

차라고 부르는 것 중에, 사실 바쁘고 피로한 현대인들이 가장 많이 마시는 차는 커피일 것이다. 하지만 커피를 마신다는 것은 커피 속의 카페인을 통한 각성효과 위한 경우가 많다. 나의 에너지와 시간을 더 효율적으로 쓰기 위해 기능성 음료의 개념인 것이다.

이처럼 커피가 나를 효율적으로 비워내기위한 개념의 음료라면, 전통 차는 나를 채우기’, 즉 힐링을 위한 음료라고 할 수 있다. 추운 겨울에도 나를 소비하며 열심히 살아온 이라면, 전통 차 한 잔으로 따뜻하게 몸과 마음을 채우는 힐링의 여유를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

부천 중동의 시청 인근에 자리 잡은 잡은 전통 찻집 예담은 차 한 잔의 여유를 가지기에 적합한 장소다. 나무와 원목을 이용한 전통적인 인테리어와 더불어 20년간 쌓인 촛농, 은은하게 느껴지는 차()향은 마음을 차분하게 해준다.

사진 - 예담 제공
사진 - 예담 제공

특히, 예담은 한의사이자 심리상담사가 직접 운영하는 전통찻집으로 나에게 맞는 체질차심리보고서받아 볼 수 있는 한방심리카페로 눈길을 끌고 있다.

예담에서 제공하는 체질차는 대추차, 매실차, 산수유차, 모과차 등 4가지로, 테이블에 배치된 간략한 알고리즘을 통해 선택할 수 있다. 물론 자신의 정확한 체질 검사를 위해서는 한방병원으로 가는 것이 정확하겠으나, 내 몸에 조금이라도 더 가까운 차를 골라 마실 수 있다는 점은 참고할 만하다.

체질차 외에도 쌍화차와 감기 예방을 위한 생강차·국화차·유자차 등 정성 담긴 전통차와 이에 어울리는 다과를 즐길 수 있다.

한편, 예담에서는 자체 제작한 예담 심리보고서도 받아 볼 수 있는데, TCI(Temperament and Character Inventory, 기질 및 성격검사)MBTI(Myers-Briggs Type Indicator)검사를 통해 진행된다. 해당 검사를 통해 EFT(심리치료법, Emotional Freedom Techniques)등이 소개된 일일보고서를 받아 볼 수 있어, 나를 더 깊이 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