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로 대표 심리 스릴러 연극 ‘흉터’, 6월 12일 세우아트센터서 개막
상태바
대학로 대표 심리 스릴러 연극 ‘흉터’, 6월 12일 세우아트센터서 개막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05.1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대학로발전소 제공
사진 - 대학로발전소 제공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오감만족 심리 스릴러 연극 <흉터>가 다시 한번 대학로 무대에 오른다. 오는 612일 개막을 앞둔 연극 흉터는 인물 간의 복잡 미묘한 심리를 세밀하게 그려낸 심리 서스펜스로 지난 2012년부터 꾸준히 스릴러 매니아들의 사랑을 받아온 작품이다.

연극은 산장이라는 밀폐된 공간에서 주는 긴장감 속에서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은 지은과 그 죽음에 얽힌 두 남자의 이야기로 구성된다짜임새 있는 묘사와 스토리는 물론 연출, 음향 등의 효과까지 더해져 극 전체의 긴장감을 더한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대학로 세우아트센터 2관으로 극장을 이전하면서 더욱 쾌적한 컨디션으로 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더욱 넓어진 객석과 무대 덕분에 공연 자체의 무대활용이나 연출 면에서도 더욱 완성도 높은 공연을 기대할 수 있을 것 이라는 게 공연 관계자의 설명이다.

연극 흉터는 520일 첫 티켓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약 6개월만에 돌아오는 만큼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할인 및 이벤트 등을 기획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학로발전소 관계자는 8년동안 꾸준하게 공연하며 대학로를 대표하는 스릴러 연극으로 자리잡은 만큼 이번에도 더욱 완성도 높은 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특히 스릴러의 계절인 여름에 개막하는 만큼 수많은 연극 팬들의 무더위를 잠재울 수 있는 참신한 공포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