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엔리얼 ‘AR글래스’ 국내 출시
상태바
LG유플러스, 엔리얼 ‘AR글래스’ 국내 출시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0.06.04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모델이 엔리얼 라이트 AR 글래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엔리얼 라이트 AR 글래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AR글래스 전문 제조기업 엔리얼(www.nreal.ai)과 제휴해 B2C향 AR글래스를 올 3분기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엔리얼의 AR글래스 ‘엔리얼 라이트’는 무게 88g으로 VR과 달리 안경처럼 투명한 렌즈 통해 서비스 이용 중에도 앞을 볼 수 있다. 360도 공간을 활용하여 콘텐츠를 배치하고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다. LG유플러스 고객 대상 AR글래스 사전체험을 진행했던 다양한 경험과 긍정적인 반응을 바탕으로 LG유플러스만의 5G 서비스를 더해 B2C향으로 독점 출시할 계획이다.

이달 8일부터 LG유플러스는 전국 24개 매장을 시작으로 올 3분기 출시 예정인 AR글래스 ‘엔리얼 라이트’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매장에서는 AR글래스를 직접 착용하고 360도 UX를 통해 고해상도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100인치 이상의 화면으로 볼 수 있다. 실제 공간에서 실감나는 AR 좀비 게임도 실행해 볼 수 있으며, 유튜브, 페이스북 등 다양한 앱을 자유롭게 배치하여 멀티로 사용하는 등 AR글래스에서의 색다른 UX를 체험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시대에 맞춰 엔리얼과 함께 AR글래스 온라인 앱 개발 세미나를 개최한다. 6월 5일 10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올쇼TV를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http://www.allshowtv.com)에서 무료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첫 세션에서는 LG유플러스가 출시하는 AR글래스에 대해 소개한다. AR글래스의 컨셉과 구성, 그리고 이를 통해 구현 가능한 다양한 서비스에 대하여 안내한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AR글래스를 활용해 자유롭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SDK(Software Development Kit) 및 개발자 키트(Developer Kit)에 대해 소개한다. 세미나는 AR글래스를 활용해 사업 담당자 및 개발자가 직접 앱을 개발할 수 있는 AR 생태계를 만드는 것이 목적이다.

LG유플러스 송대원 미래디바이스담당 상무는 “기존 AR글래스는 높은 가격대와 무거운 무게, 콘텐츠의 한계로 인해 일반 고객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었는데, 이를 개선한 ‘엔리얼 라이트’를 세계 최초로 B2C 상용화할 계획”이라며 “중소개발사에게 LG유플러스가 상용화하는 AR글래스를 쉽게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직접 앱을 개발하여 사업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