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 트레일러 영상 공개
상태바
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 트레일러 영상 공개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06.11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연출 추정화, 제작 과수원뮤지컬컴퍼니)가 작품의 강렬한 이미지를 담은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30일 개막하는 뮤지컬 루드윅은 작품 속 인물들의 다채로운 모습을 담아낸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하며 명작의 귀환을 다시 한번 예고했다.

공개된 영상은 청력을 잃고 고독 속에 잠긴 인물 루드윅의 뒷모습으로 시작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베토벤의 곡을 변주한 작품의 대표 넘버 운명이 트레일러 영상에 실리며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맞아 더욱 특별한 시즌을 맞을 뮤지컬 루드윅의 서막을 알렸다.

루드윅역의 서범석, 김주호, 테이, 박유덕은 고뇌하는 베토벤의 모습을 표현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시대를 초월한 음악가의 카리스마적 면모와 자신의 음악적 재능에 대해 치열하게 고뇌하는 인간적인 면모를 함께 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청년역의 양지원, 김준영, 박준휘, 조환지 배우는 청년 시절의 베토벤과 그의 조카 카를의 모습을 담아냈다. 트레일러 영상에서는 명성을 누리고 있던 가운데 청력을 잃게 되어 절망에 빠진 청년 루드윅과, 삼촌의 일방적인 염원으로 갈등하는 카를의 복합적인 심리를 보여주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배우 김소향, 이은율, 김지유, 김수연은 강인하면서도 따뜻한 마음을 가진 마리역을 표현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마리 역 4인의 배우들은 설계도면통을 소중히 다루며 건축가라는 꿈을 이루려는 의지를 가진 인물인 마리를 담아내 본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아역 차성제와 백건우는 마리와 함께 베토벤을 찾아온 음악 신동 발터역의 호기심 넘치는 모습을 표현했다. 두 아역 배우들은 뮤지컬 루드윅무대에서 직접 피아노를 연주할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더한다.

마지막으로 베토벤의 명곡을 라이브로 연주할 피아니스트 이범재와 이동연의 모습이 트레일러 영상에 담겼다.

최근 뮤지컬계에서 수려한 연주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두 피아니스트는 비창’, ‘월광소나타등 베토벤의 곡을 변주한 루드윅의 넘버를 연주할 예정이다.

뮤지컬 루드윅은 천재 작곡가 베토벤과 조카 카를과의 실화를 모티브로 삼아, 군인을 꿈꾸는 조카 카를과 그를 자신의 뒤를 이을 음악가로 키우려는 루드윅이 갈등하는 과정을 드라마틱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