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박람회 ‘제주경향하우징페어’, 창호·조경·방수 특별전 함께 열려
상태바
건축박람회 ‘제주경향하우징페어’, 창호·조경·방수 특별전 함께 열려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0.06.2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절 맞춤형 특별전 선보여

[G밸리뉴스 이주은 기자] 제주 유일 건설·건축·인테리어 전문 박람회 ‘제주경향하우징페어’가 2020년 6월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제주)에서 개최된다.

다양한 건축자재, 전원주택, 인테리어 관련 우수 기업들로 구성된 ‘제주경향하우징페어’는 120개사가 참가하며, 200부스 규모로 펼쳐진다.

전시 품목은 내외장재/구조재/단열재, 급수/위생재, 냉난방/환기설비재, 도장/방수재, 조경/공공시설재, 조명/전기설비재, 주택설계시공, 주택정보/소프트웨어, 창호/하드웨어, IoT/홈시큐리티, 건축공구/관련기기, 홈인테리어 12개 카테고리로 건축 자재 전 분야를 망라한다.

'제주경향하우징페어'는 건설, 건축, 인테리어 산업의 주요 이슈를 반영하는 특별전을 함께 개최하여 참관객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다가오는 여름 장마와 태풍을 대비해 마련된 ‘창호 특별전’에는 내구성과 단열 성능이 좋은 창호 전문 기업이 참여한다. 주요 기업으로는 고품질 단열 현관문부터 대문, 펜스까지 모두 생산/유통하는 ‘빅하우스’와 강한 비바람에도 안전한 독일 시스템 창호를 소개하는 ‘미주산업’, 자동 중문 특허를 보유한 ‘부림테크’, 기존 창호에 바로 적용 가능한 단열 시트를 선보이는 ‘로페코’등이 있다.

습기와 곰팡이 방지에 효과적인 방수재가 모인 ‘방수 특별전’도 열린다. 건물 수명 연장 및 보수관리비 절감에 효과적인 옥상방수패널 BAO Stone을 생산하는 ‘주안이엔씨’, 탄성과 내구성이 좋아 유지보수가 편리한 친환경 방수제를 공급하는 ‘탄탄방수’, 완벽한 접합성과 미끄럼 방지 기능까지 보유한 방수재 전문 기업 ‘칼리코’가 주요 기업이다.

자연경관이 우수한 제주도에서 열리는 박람회인 만큼 주거 및 상업 공간에서도 이를 즐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조경 특별전’도 준비되어 있다. 야외 정원 용품 전문 기업 ‘신밧드무역’과 대형 썬루프 시스템 및 프리미엄 어닝을 선보이는 ‘엣지어닝’, 아름다운 정원 관리 필수품인 제초기 등 정원 기계 용품 전문 기업 ‘경진이레’, 수영장 전용 히트 펌프를 생산하는 ‘대성에스앤피’, 태양광 조명 전문 기업 ‘코스모스환보’와 견고한 조립식 창고를 선보이는 ‘모노시스템(모노오끼)’등이 참여한다.

‘제주경향하우징페어’관람을 원하는 참관객은 6월 24일(수)까지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하면 줄 서기 없는 빠른 입장을 할 수 있으며, 이마트 상품권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에도 자동 응모된다. 제주도민(신분증 소지자)은 무료 입장 대상이다.

서울, 광주, 제주, 수원, 대구 등 전국 5개 도시에서 순회 개최되는 ‘경향하우징페어’는 제주에서 개최 후 수원과 대구에서 전시를 이어간다. ‘수원경향하우징페어’는 7월 23일(목)부터 26일(일)까지 수원메쎄에서, ‘대구경향하우징페어’는 9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엑스코에서 열린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사무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