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알피앤이, 여수 삼산해상풍력 프로젝트에 10억원 규모 지분 출자 계획 밝혀
상태바
케이알피앤이, 여수 삼산해상풍력 프로젝트에 10억원 규모 지분 출자 계획 밝혀
  • 이준성 기자
  • 승인 2020.07.01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케이알피앤이 제공
사진 - ㈜케이알피앤이 제공

[G밸리뉴스 이준성 기자] 친환경 기술 전문기업 케이알피앤이는 지난 6월 30일 공시를 통해 전남 여수시 삼산풍력발전 프로젝트에 10억원 규모의 지분 출자 계획을 밝혔다. 

지난 달 칠산해상풍력발전 프로젝트 투자에 이어 이번에는 영덕 강구풍력발전과 여수 삼산해상풍력발전에 연이은 지분 출자를 진행하면서 본격적인 육해상풍력개발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삼산해상풍력은 '주민 참여형' 해상풍력발전 사업으로 추진되며 그 규모는 400MW에 달하는 대규모 해상풍력발전 프로젝트이다. 총 사업비 2.4조원이 예상되며 케이알피앤이, 대한그린에너지, 발전공기업, 금융투자사 등이 지분 출자할 예정이다. 
 
관계자는 "여수 삼산해상풍력은 2019년 12월에 발전사업허가를 신청하여 산업통상자원부 전기위원회에서 심의를 진행하고 있다. 아직 사업의 초기 단계이나 주민들과의 협의가 빠르게 진척되고 있고 정책적으로 뒷받침이 되는 만큼 관련 정부부서, 지자체의 지원도 어렵지 않을 것 같아 사업 전개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