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미노 요루의 신작 ‘어리고 아리고 여려서’ 출간
상태바
스미노 요루의 신작 ‘어리고 아리고 여려서’ 출간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07.14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소미미디어가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로 한국 독자들에게 강렬한 인상과 감동을 남긴 스미노 요루의 신작 어리고 아리고 여려서를 출간했다. 이번 작품은 대학 신입생들을 주인공으로 하여 청춘의 성장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야기는 남들과 거리를 두고 아웃사이더같은 대학 생활을 꿈꾸는 신입생 다바타 가에데와 그의 앞에 나타난 엉뚱한 여학생 아키요시를 중심으로 전개된다. 강의실에서 번쩍 손을 들고 터무니없는 의견을 발표하는 아키요시와 최대한 그녀를 피하고자 하는 가에데였지만 강렬한 첫 만남으로 두 사람의 인연은 시작된다.

그렇게 두 사람은 평화에 대해 논하는 동아리 모아이를 결성하고 소소한 활동을 펼친다. 그러나 3년 뒤 어느덧 모아이는 수상한 취업용 인맥 쌓기 동아리로 변질됐다. 이를 견디지 못하고 가에데는 스스로 이 동아리를 무너트리기로 결심한다. 그렇게 파헤칠수록 점차 드러나는 동아리의 실체는 처참하기만 하다.

작가는 낭만이라는 단어로 쉽게 치부되곤 하는 대학이라는 공간의 리얼리티를 섬세한 묘사로 그려냈다. 동시에 인물의 행동과 심리를 치열하게 표현해냈다. 저자의 끈질긴 시선은 스무 살이 섣불리 저지르는 미숙하고 순진하고 섣부른 순간들을 포착해낸다.

어리고 아리고 여려서출간을 기념해 오프라인 서점에서 이벤트도 진행된다. 특히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는 책의 발견공간에서 작가이 개최된다. ‘청춘, 지금 만나러 갈게라는 테마로 진행되는 전시에서는 저자의 세계관을 아우르는 문구들과 공간으로 꾸며졌다. 전시장에서는 저자 친필 사인본 한정판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온라인에서는 소미미디어 공식 SNS를 통하여 방문 인증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공식 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