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협 개인전 ‘Tea and Silver’ 개최
상태바
이상협 개인전 ‘Tea and Silver’ 개최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08.0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이상협 작가의 개인전 ‘Tea and Silver’가 인사동 갤러리 단디에서 85일부터 31일까지 열린다.

이승협 작가가 활용하는 작품의 주된 제작 기법은 단조 기법으로 순수하게 수작업만으로 고체인 금속재료를 해머 등으로 두들기거나 가압하는 반복적인 방법을 통해 일정한 모양으로 만드는 조작이다.

금속판형을 수천, 수만 번씩 망치질을 하여 의도한 형태를 만든다. 이를 위해 치밀하게 계산하는 작업이 우선적으로 따라온다. 망치질과 더불어 중요하게 여겨지는 것은 이다. 망치의 크기나 모양, 힘의 정도뿐만이 아니라 열을 가하는 시간에 따라 색감과 질감의 정도가 미세하게 달라진다. 오랫동안 내려온 매우 전통적인 기법이지만 그 작업의 고됨으로 현재는 희소성이 생긴 공정 법이기도 하다.

이번 전시의 제목이 ‘Tea and Silver’인 만큼 은으로 제작된 다양한 차 도구 작품들을 만나 볼 수 있다. 생소한 소재로 만들어진 우리에게 친숙한 형태의 작품들은 아름답고 신비한 상상력을 자극한다.

늘 커다란 형태로 압도되는 작품을 선보였던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실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공예품으로서의 은 생활기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에서 끊어진 은기 문화를 대중들에게 알리고 쓰이게 하고 싶다고 말한 작가는 이런 것을 사용하면 좋다라는 것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대중들이 작품을 보며 우리에게서 잊혀져가는 것들을 상기해보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는 소망을 밝혔다.

한편, 이승협 작가는 17년간 영국에서 활동하며 영 디자이너 실버스미스 대상과 크래프트맨쉽&디자인 어워드 상 등을 수상하고 미국의 필라델피아 미술관과 에버딘 미술관, 빅토리아 앤 앨버트 박물관, 영국의 그로서스 컴퍼니와 팸브로크, 캠브리지 유니버시티 등 세계 유수의 박물관과 미술관에 작품이 소장이 되어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