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진안도서관 ‘손 안의 도서관’ 9월부터 운영
상태바
화성시 진안도서관 ‘손 안의 도서관’ 9월부터 운영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0.08.26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화성시 진안도서관은 관내 청소년 대상으로 전자책 단말기 대출을 통한 독서 프로그램 손 안의 도서관을 운영한다. 참가자 모집은 831일까지이며 프로그램은 9월부터 운영된다.

손 안의 도서관은 전문가 자문을 받아 선정한 청소년 권장도서(E-book) 20권을 전자책 전용 단말기 크레마에 탑재해 화성시 관내 청소년들에게 장기 대출하는 서비스이다. 전자책 전용 단말기는 많은 책을 들고 다니지 않아도 되고 휴대폰과 달리 백라이트가 없어 눈이 피로하지 않기 때문에 학생들이 편안하게 독서 활동을 즐길 수 있다.

해당 단말기에는 권장도서뿐 아니라 화성시립도서관 구독형 전자책 약 4만권도 링크되어 있어 자유롭게 원하는 도서를 골라 읽을 수 있다. 화성시 관내 고교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대출 기간은 91일부터 1130일까지이다.

이외에도 참가자를 대상으로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저자 특강’, 담당 사서의 일대일 독서 피드백도 제공할 예정이다.

화성시 진안도서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장기 휴관으로 도서 대출에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거나 권장 도서는 항상 대출 중이라 이용에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는 청소년들이라면 손 안의 도서관을 통해 풍성한 독서 프로그램을 경험해 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프로그램 참여는 화성시립도서관 온라인 통합 플랫폼에서 상세 정보 확인 후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