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통신위,2019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 발표
상태바
방송통신위,2019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 발표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0.09.09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는 9일 텔레비전 방송 채널을 운영하는 총 282개 방송사업자의 ‘2019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를 발표했다.

지상파방송사업자의 경우 한국방송공사 24.966%, ㈜문화방송 10.982%, ㈜에스비에스 8.026%로 전년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편성채널사용사업자(종편PP)와 보도전문편성채널사용사업자(보도PP)의 시청점유율은 ㈜조선방송 9.683%, 제이티비씨㈜ 8.478%, ㈜채널에이 6.058%, ㈜매일방송 5.185%, ㈜와이티엔 2.530%, ㈜연합뉴스티브이 2.407%로 조사되었다.

그밖에 주요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의 시청점유율은 ㈜씨제이이앤엠 12.590%, ㈜티캐스트 2.925%, ㈜아이에이치큐 1.289%, ㈜현대미디어 1.018%, ㈜씨엠비 0.023%였다. 위성방송사업자인 ㈜케이티스카이라이프의 시청점유율은 1.537%로 나타났다.

한편, 방통위는 방송프로그램 시청행태 변화를 반영하기 위한 통합시청점유율 도입을 추진 중인데, 이번 2019년도 시청점유율 조사결과와 N스크린 시청기록을 합산하여 2019년도 통합시청점유율을 시범 산정했다.

통합시청점유율은 현 시청점유율 산정을 위한 시청기록에 N스크린(스마트폰·PC·VOD)을 통한 방송프로그램 시청기록을 합산한 수치다.

방통위는 통합시청점유율 조사를 위해 2014년부터 2015년까지 방송사업자, 시청률조사회사 등이 참여하는 ‘민관협의회’를 운영하여 통합시청점유율 산정 기본원칙 등을 결정하였다. 당시 결정된 기본원칙은 시청유형에 따른 가중치를 부여하지 않고, N스크린 시청기록은 본방송 다음날부터 1주일간의 시청기록으로 한정하되, 해당 프로그램이 최초로 편성․방송된 채널에 귀속하는 것 등이었다.

이번에 발표한 통합시청점유율은 이러한 원칙을 반영하여 산정했다.

주요 방송사업자별로 살펴보면, 한국방송공사 22.488%, ㈜문화방송 11.733%, ㈜에스비에스 8.666%, ㈜조선방송 9.636%, 제이티비씨㈜ 9.164%, ㈜채널에이 6.142%, ㈜매일방송 5.070%, ㈜와이티엔 2.480%, ㈜연합뉴스티브이 2.270%, ㈜씨제이이앤엠 14.570% 등으로 나타났다.

방통위는 ‘2019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를 홈페이지(http://www.kcc.go.kr)와 방송통계포털(http://www.mediastat.or.kr)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