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엘케이, 마이크로소프트와 기술협력 SaaS분야 매출 공시
상태바
제이엘케이, 마이크로소프트와 기술협력 SaaS분야 매출 공시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0.09.16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기반 데이터 플랫폼 ‘헬로데이터’ SaaS 방식 매출 본격화

[G밸리뉴스] 이주은 기자 = 글로벌 인공지능 선도기업 제이엘케이(대표이사 김동민·김원태)가 글로벌 IT 업계 거대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와 협력을 바탕으로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고 있다.

제이엘케이는 16일 인공지능 기반의 자사 플랫폼 헬로데이터(Hello Data)의 SaaS 방식을 통해 2억 규모의 매출을 추가적으로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제이엘케이는 9월 한달에만 35억의 매출을 연달아 공시하였고, 이는 한 달에만 무려 전년대비 1700% 이상의 폭풍 매출 성장세를 보인것을 의미한다.

SaaS 방식은 개인이나 기업이 플랫폼이나 소프트웨어를 필요한 만큼 가져가 사용하고 그 사용료를 지불하는 방식이다. 제이엘케이의 이번 SaaS 방식의 매출이 글로벌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사와의 협력을 통해 발생한 매출이라는 점에서 앞으로의 글로벌 시장 선점에 시장의 큰 주목을 끈다.

또한 이번 제이엘케이의 인공지능 기반 헬로데이터 플렛폼의 SaaS 방식 매출은 인공지능 데이터 플랫폼을 이용하여 전세계 270조의 거대 데이터 시장에 깃발을 먼저 선취한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 

미국의 SaaS 방식로 큰 성공을 거둔 대표적인 케이스로는 마이크로소프트, 오라클, 세일즈포스 등이 있다.

제이엘케이의 헬로데이터는 인공지능 기반의 통합 데이터 관리 플랫폼이다. 클라우드에서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데이터를 가공, 저장, 분석할 수 있어 헬로데이터로 데이터 관리를 위한 통합 솔루션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의 수작업에 비해 110배 이상의 작업향상 속도를 가지는 기술력이 포함되어 있고 이러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헬로데이터는 자율주행, 의료 등 각종 산업분야에도 적용되고 있다. 

제이엘케이는 이번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사와의 기술협력을 통해 인공지능 바탕의 데이터 플랫폼의 SaaS 방식 국내 매출을 극대화 할 뿐만아니라 세계시장의 매출 확장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