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로봇 스타트업 AKA,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 기업 선정
상태바
인공지능 로봇 스타트업 AKA,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 기업 선정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10.06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주식회사 아카에이아이(AKAAI, 이하 아카)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20년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고 교육 분야 에듀테크 멘토링사업에 최종 수행 기관으로 선정됐다.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초··고 교육 분야 사업은 교육부가 발표한 교육 안전망 강화 방안의 하나다. 최근 사회적 분위기에 따른 학습 결손 및 격차 발생을 해소하기 위한 정부 지원 사업으로 교육 기업의 우수한 에듀테크 기술을 학교에 공급한다.

수요 기업은 이번 바우처 사업을 통해 비대면 서비스 도입·활용에 필요한 금액 400만원 가운데 360만원(90%)을 정부 지원으로 해결할 수 있다.

아카는 인공지능 에듀테크 기술을 바탕으로 한 교육용 인공지능(AI) 소셜 로봇 뮤지오AI 기반 영어 회화 교육용 앱 뮤즈 톡영어 교과서 및 교재를 기반으로 AI 대화 데이터셋으로 제작하는 바흐 인공지능 데이터 제작 서비스 총 3가지를 수요 기업의 비대면 에듀테크 분야 서비스 필요에 알맞게 공급한다.

아카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정규 교과 활동, 방과 후 활동, 사교육 현장 등 어린이 교육 현장의 어려움 속에서 스마트 교육용 인공지능 로봇 뮤지오로 문제를 돌파하려는 여러 교육 기관과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수요 기업들은 이번 바우처 사업으로 기업 및 기관의 예산 부담을 줄여 아카가 보유한 다양한 인공지능 결합형 교육 서비스 도입을 현장에 도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카 레이먼드 정 대표는 이번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을 계기로 모두가 어려워하는 비대면 교육 상황에서도 한국화한 인공지능 기술의 고도화 및 학습 콘텐츠를 더 확장해 학생들이 최대한 흥미롭고 재미있게 교육받을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