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뉴딜분야 기술혁신 스타트업의 신북방 진출 이끈다
상태바
디지털 뉴딜분야 기술혁신 스타트업의 신북방 진출 이끈다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10.22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노비즈협회, ‘스타트업 서밋’ 개최 및 한-러 기업간 JV 설립을 위한 MOU 체결
사진 - 한-러 스타트업 서밋 행사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한-러 스타트업 서밋 행사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을 하고 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이노비즈협회(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 회장 조홍래),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1019()일부터 21()까지 3일 간 서울 JW메리어트호텔에서 한-러 혁신플랫폼 스타트업 서밋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러 혁신플랫폼은 ‘186월 스타트업 교류,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지원 강화 등 기술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한국과 러시아 양국 정상간 합의를 거쳐 추진하게 되었다. 이 사업은 러시아 진출을 희망하는 혁신기술 창업기업의 신북방 진출과 창업아이템을 현지화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으로, 지난 ‘19년부터 북방경제협력위원회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코트라 등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추진되고 있다.

특히 올해 한-러 수교 30주년을 맞아 1019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 금번 -러 혁신 플랫폼 스타트업 서밋행사는 양국의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과 투자기관이 참여, 혁신기술 공유와 기술설명회(IR 피칭)를 통한 투자유치 등 양국 기업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개최되었다.

사진 - 국내기업(씨유박스)-러시아 기업(라닛)이 조인트벤처 설립을 위한 업무 협약을 온라인으로 체결하고 있다
사진 - 국내기업(씨유박스)-러시아 기업(라닛)이 조인트벤처 설립을 위한 업무 협약을 온라인으로 체결하고 있다

 

러시아 현지와의 실시간 온라인 중계로 진행된 본 행사는 국내의 AI, IoT, 바이오메디컬 등 디지털 뉴딜을 대표하는 12개사와 벤처투자사(VC) 8개사가 참여하였고, 러시아에서는 디지털 경제를 선도하는 스타트업 9개사 및 RVC, VEB Ventures 등 주요 벤처투자사(VC ) 11개사가 참여하여 양국 혁신기술 스타트업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특히, 사업에 참여한 국내 CUBOX(씨유박스, 대표 남운성)는 러시아 최대의 IT회사인 LANIT(라닛)과 러시아 칼루가혁신 산업단지 내 공동 R&D센터 설립 등 체계적인 협력을 추진하고자 조인트벤처(JV) 설립을 위한 MOU20일 체결하였다.

양사의 협력를 축하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참석한 칼루가블라디슬라브 샤프샤(Vladislav Shapsha) 주지사는 코로나19 대유행의 상황 가운데에서도 러시아와 한국의 기술협력이 더욱 강화되고 있는 것에 기쁘게 생각하며, 칼루가뿐만 아니라 산업단지가 위치할 오브닌스크시(Obninsk)와 함께 이번 합작 프로젝트가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에 참석한 중소벤처기업부 노용석 글로벌성장정책관은 -러 수교 30주년을 맞아 각국에서 진행 중인 러시아의 신동방정책과 한국의 신북방정책은 혁신 성장을 통해 공동 성장을 추진한다는 점에서 최적의 파트너라면서, “양국간 기술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함께 선도해 가자고 말했다.

이어, 행사를 주관한 이노비즈협회 홍창우 전무는 디지털 뉴딜 분야의 국내 혁신기술 기업이 러시아 및 신북방 국가와의 협력을 통해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