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의 명작 뮤지컬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 포스터 공개
상태바
역사의 명작 뮤지컬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 포스터 공개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10.22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뮤지컬 <명성황후>20211, 초연이 공연되었던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한국 뮤지컬사()에 기념비적인 ‘25주년 기념 공연을 맞이해 새로운 공연 포스터를 선보였다.

199512월 명성황후 시해 100주기를 맞아 무대에 올려졌던 뮤지컬 <명성황후>는 조선왕조 26대 고종(高宗)의 비()로서 비극적이었던 삶 뿐만 아니라, 자애로운 어머니의 모습과 격변의 시대에 주변 열강들에 맞서 나라를 지켜야만 했던 여성 정치가로서의 고뇌를 담은 국내 창작 뮤지컬로, 역사적 사실(Fact)과 국내 크리에이티브 팀들의 상상력(Fiction)이 더해져 국내외에서 25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제작사 에이콤은 이번 뮤지컬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을 위해 대사 없이 노래로만 진행되었던 성 스루(Sung-Through) 형식을 탈피하고 스토리와 음악, 안무를 삭제하거나 추가하였으며 LED 패널을 이용해 다채로운 영상 효과를 내는 등 대대적인 변화를 예고했다.

뮤지컬 <명성황후>의 변화는 25주년 기념 공연 포스터에서 미리 엿볼 수 있다. 이번 25주년 기념 공연의 포스터는 뮤지컬 <명성황후>20년에 가까운 기간동안 사용했던 이만익 화백의 명성황후 유화의 사용으로 기존의 이미지를 유지하면서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돌아와, 오랜 기간동안 명성황후 유화에 익숙해진 대중들에게도 새로운 유화 이미지를 세련되고 현대적으로 느낄 수 있게 했다.

유화 뿐만 아니라 기존에 사용해왔던 흘려 쓴 듯한 붓글씨와는 다른 디자인의 명성황후 로고도 눈에 띈다.

이번 명성황후 로고는 명성황후 탄생 170주년과 뮤지컬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을 맞이하여 제작사 에이콤과 폰트 제작업체 다온폰트가 명성황후 친필을 복원하여 만든 폰트인 명성황후체, 명성황후의 찾아보기 힘든 기록 중 하나인 한글 편지를 가독성 있게 현대적으로 디자인하여 컴퓨터 문서 작업 등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실용적으로 만든 폰트이다.

한편, 기념비적인 25주년을 맞이하는 뮤지컬 <명성황후>20211월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개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