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자기술연구원, '스마트 제조 공정혁신 데모공장' 착공
상태바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스마트 제조 공정혁신 데모공장' 착공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0.11.21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원장 김영삼)은 스마트 그린 산단 사업의 일환으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경상남도(지사 김경수), 창원시(시장 허성무) 및 기업 관계자들과 경남 창원에서 '스마트 제조 공정혁신 데모공장' 착공식을 지난 20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KETI는 우리나라 스마트 제조 선도기관으로서 현대위아, 두산공작기계, 화천기계, 지멘스, SK텔레콤, 델(Dell) 등 국내외 최고 수준의 장비·ICT 기업들과 협력하여, 그간 축적해온 산업인터넷, 제조 빅데이터 분석, AI, 디지털 트윈과 같은 스마트 제조 핵심기술과 세계 최초 5G 스마트 공장 실증 노하우 등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기술이 총망라된 공정혁신 데모공장을 경남 창원에 구축한다.

이를 통해 KETI는 동남권 주력산업인 기계․항공․방산 기업 등을 위해, 디지털 트윈 기술이 全 공정(설계-가공-조립-검사)에 적용된 최첨단 라인을 구축하여 공정혁신 및 고도화를 지원하고, 스마트제조 부품․장비의 시험․평가체계 및 시스템을 구축하여 공급기업의 경쟁력을 키우고 수요․공급기업 간 신뢰를 더욱 공고히 하는 협력 생태계 구축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KETI는 데모공장 인프라를 활용하여 제조업 고도화를 이끌어갈 고급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KETI 김영삼 원장은, “KETI는 세계적 수준의 스마트 제조 선도기관으로서, 이번 공정혁신 데모공장 구축을 계기로 스마트 그린 산단의 성공과 더불어 동남권, 나아가 대한민국 제조기업들이 글로벌 리더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