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K-DA 데이터 컨퍼런스 개최..데이터기술·혁신사례 공개
상태바
이노그리드, K-DA 데이터 컨퍼런스 개최..데이터기술·혁신사례 공개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11.2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4차 산업혁명시대에 데이터는 21세기 원유이며 국가 발전의 핵심 원동력으로 데이터경제 및 국가의 주권강화에도 중요하다.

이러한 가운데 한국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이하 K-DA)는 데이터의 수집·가공·거래·활용을 체계화한 데이터댐 건설에 동참하며 주력산업을 디지털화하고,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위해 오는 27일 서울드레곤시티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제2회 K-DA 데이커컨퍼런스 2020 & EXPO를 개최한다.

K-DA 데이터 컨퍼런스 2020 & EXPO는 ‘데이터경제에 통하는 기술과 사업전략 대공개’ 라는 주제로 올해 2번째 개최되는 데이터 컨퍼런스로 K-DA 회원사 52개사의 데이터기술과 다양한 레퍼런스가 진행된다. 첫 혁신사례 발표는 블로코의 김종환 상임고문의 ‘데이터인증은 어떻게 하나?’개방형클라우드플랫폼센터 정기봉PM의 ‘공공데이터, 파스-타 플랫폼으로 혁신주도’마인즈랩 최홍섭 대표의 ‘코로나19환자의 호흡 및 기침데이터셋 구축’혁신사례를 발표한다.

K-DA는 다양한 산업계의 데이터를 연계하고 비즈니스를 발굴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K-DA에 다양한 기업들이 속속 합류하고 있다. 지난 8월 4차기업 이후 공정하고 투명한 투표를 통해 5차기업 12개사가 새롭게 합류되어 당일 데이터 컨퍼런스에서 5차기업 합류를 축하하는 K-DA 업무협정식이 함께 진행된다.

K-DA 어드바이저그룹 인텔 권명숙 대표이사는 “데이터 3법 통과에 따라, 각 산업분야에서도 데이터를 활용해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하려는 움직임이 활발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인텔은 앞으로도 국내 고객사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 지속적인 혁신을 지원할 수 있는 최신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기술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는 실질적인 데이터 정책을 위한 데이터경제3법, 데이터산업을 통해 지역간 정보격차 해소 및 균형발전, SW·ICT산업 데이터 신시장 창출, 데이터중심의 혁신 등 최근 이슈 중심의 키노트와 혁신사례가 공개되며 행사장 전시부스에서는 블로코, 아이브릭스, 테라텍, 메타빌드, 셀파소프트, 인젠트 등 전시부스를 통해 데이터기반 형상화된 솔루션을 선보인다.

한편, 이번 행사는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에 따른 철저한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사전등록 후 승인된 공공 및 기업 관계자만 참석 가능하다.

K-DA 데이터컨퍼런스2020의 모든 행사는 행사안내페이지 및 유튜브, 페이스북을 통해 생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