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2021년 과학문화 지역거점 신규 선정...지역 과학문화 활성화 지원 박차
상태바
과기정통부, 2021년 과학문화 지역거점 신규 선정...지역 과학문화 활성화 지원 박차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1.01.06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역 과학문화 생태계 구축을 위해 ‘과학문화 지역거점센터’를 운영할 광역지자체 신규 6곳과 ‘올해의 과학문화도시’ 1곳을 선정한다고 밝혔다.

전 국민의 과학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과학문화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과기정통부는 2020년부터 ‘과학문화 지역거점센터’, ‘올해의 과학문화도시’를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원활한 사업 운영을 위해 2020년 11월부터 진행된 공모를 통해 ‘과학문화 지역거점’ 신규 운영 지자체로 강원, 경기, 경북, 세종, 인천, 전남 등 총 6곳을 선정하였다.

전국 과학문화 지역거점 현황
전국 과학문화 지역거점 현황

2021년 신규 지정된 6개 과학문화 지역거점센터는 기존에 운영 중인 4개 거점센터(경남, 충북, 대전, 부산)와 함께 지역 과학문화 정책수립, 다양한 과학문화 주체 발굴‧지원, 지역특화사업 추진 등을 통해 지역 주민의 과학문화 참여를 확대하고, 지역의 과학문화산업을 육성할 예정이다.

특히, 금년도 신규로 지정된 6개 과학문화 지역거점에서는 ▲과학기술문화 해설사 양성(강원) ▲미래 과학 커뮤니케이터 발굴 프로젝트 VR 세종 페임랩(세종) ▲글로벌 인재 양성 사이언스스타(경기) 등 지역 내 우수한 과학문화 인재를 양성하고, 시민 참여형 생활 속 문제 해결형 프로젝트인 ▲사이언스 러닝 파크(인천), ▲스마트팜 메이커 리빙랩(전남), 과학과 타 분야 융합 ▲역사와 과학의 융합, 과학문화 도슨트 프로그램(경북)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과학문화 지역거점센터와 함께 추진되는 ‘올해의 과학문화도시’ 에는 지난해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이어 강원도 강릉시가 선정되었다.

올해의 과학문화도시 사업은 기초지자체 단위 지역을 선정하여 과학단체들과 시민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과학문화 프로그램과 과학축제를 연중 개최하여 주민의 과학문화 체감도를 향상하고 도시 브랜드를 제고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2021년 선정된 강릉시는 푸른 밤하늘과 바다를 활용한 해양·천문 과학문화 체험 캠프, 강릉시의 해양·바이오 자원과 서핑, 패러글라이딩 등 관광·레포츠 산업 자원을 연계한 ‘강릉 과학문화축제’ 등을 통해 과학문화 도시로서의 브랜드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강상욱 미래인재국장은 “지난해부터 시작된 이 사업이 코로나 때문에 직접 주민들과 만나지 못해 아쉬웠다”며, “올해는 많은 분들이 과학의 즐거움을 경험하길 희망하며, 과기정통부도 지역의 과학문화 활성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