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네이버플러스 연간 멤버십 출시 ...지식iN 엑스퍼트, '마스터클래스' 오픈
상태바
네이버, 네이버플러스 연간 멤버십 출시 ...지식iN 엑스퍼트, '마스터클래스' 오픈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1.01.2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더 낮은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상품 ‘연간 멤버십’을 지난 21일 출시했다. 기존과 동일한 혜택을 유지하면서, 멤버십을 꾸준히 이용하는 이용자의 가입 가격을 낮춘 것이다.

네이버플러스 연간 멤버십에는 46,800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월간 멤버십으로 12개월 이용할 때(58,800원)보다 약 20% 저렴한 가격이다. 멤버십 가입 과정에서 ‘연간 이용권’을 선택하면 된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은 그간 이용자들 사이에서 ‘네이버에서 매달 10만원 이상 결제하는 이용자는 가입하는 게 무조건 이득’이라는 직관적으로 파악되는 혜택 분석을 통해 많은 인기를 얻어왔다. 이번에 출시된 연간 멤버십은 충성 이용자에 대한 혜택을 한층 늘린 상품으로, 정기적으로 8만원 이상 결제하는 이용자라면 ‘안쓰면 손해’가 되도록 설계됐다. 실제로 네이버에 따르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관련 이용자 조사 결과, 연간 멤버십에 대한 이용자 선호도는 월간 멤버십의 선호도를 상회했다.

네이버는 연간 멤버십 출시를 계기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장기적으로 애용하는 충성 이용자 층을 더 많이 확보하고 ‘록인(Lock-In)’해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20년 6월 출시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은 약 6개월만에 약 250만 회원을 확보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특히, 네이버는 “멤버십 가입자의 쇼핑 거래액은 미가입자 대비 5배에 달한다”며 “이를 통해, 멤버십이 이용자들에게 높은 효용과 만족감을 제공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한, “나아가 이런 흐름은 네이버에서 활동하는 SME와 창작자의 매출 증대, 성장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네이버는 앞으로도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회원을 위해 멤버십 혜택과 구성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네이버는 “여러 제휴사와의 협업도 꾸준히 진행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는 지식iN 엑스퍼트가 온라인 클래스 서비스 '바이블(ViBLE)'과 제휴를 맺고,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로부터 직접 배울 수 있는 '마스터클래스'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김이나 작사가의 작사 클래스를 비롯해, 정샘물의 메이크업 아트 클래스, 정성화의 뮤지컬 클래스, 박찬암의 화이트해커 입문 클래스, 이용대의 배드민턴 클래스 등 전문가 6명의 클래스를 VOD로 만날 수 있다. 마스터클래스 오픈을 맞아, 엑스퍼트 별로 선착순 1천명에게 5천원 할인쿠폰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네이버는 '바이블'의 클래스 콘텐츠를 엑스퍼트와 꾸준히 연계하며 차별화된 마스터클래스 콘텐츠를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지식iN 엑스퍼트는 1:1 상담을 넘어 지난 8월부터 전문가가 직접 구성한 커리큘럼에 따라 배울 수 있는 '클래스'로도 영역을 넓히며, 전문가와 사용자를 더욱 다양하게 연결하고 있다. 현재 엑스퍼트에서 수강할 수 있는 클래스 상품은 6천7백개에 달하고, 비즈니스, 운동, 취미 등 분야도 다양하다. 1:1 라이브 클래스, VOD 클래스 등 강의 형태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으며, 상반기 중에는 여러 명이 함께 수강할 수 있는 '그룹 클래스'도 추가될 예정이다.

지식iN 서비스를 이끌고 있는 네이버 강춘식 리더는 "이번 제휴를 통해 많은 사용자들에게 오프라인에서 만나기 어려웠던 마스터들의 '직강'을 듣는 색다른 경험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사용자는 더욱 쉽고 편리하게 비대면 수업을 받고, 더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온라인으로 비즈니스화할 수 있도록 클래스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