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퍼커넥트, 나스닥 상장사 '매치 그룹'에서 1조9천330억원에 인수
상태바
하이퍼커넥트, 나스닥 상장사 '매치 그룹'에서 1조9천330억원에 인수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1.02.1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상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아자르'를 만든 영상 기술분야 스타트업 하이퍼커넥트가 10일 미국 나스닥 상장사 매치그룹(Match Group)에 117억2500만달러(약 1조9330억원)에 인수됐다. 

매치그룹은 하이퍼커넥트 지분 100%를 인수하는데 합의했으며 이번 합의 이후에도 독립적인 경영 체제를 그대로 이어간다. 거래 종결은 올해 2분기로 예상된다.

소셜 디스커버리 앱 ‘틴더’ 등 40여개의 글로벌 소셜 앱을 서비스하고 있는 매치 그룹은 북미·유럽·일본 등 글로벌 빅마켓 내 비게임앱 부문에서 압도적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는 시가총액 약 47조원 규모의 글로벌 선도업체이다.

하이퍼커넥트는 비디오 및 AI 기반 기술기업으로 글로벌 이용자 비중이 99%에 달하는 영상 메신저 ‘아자르’ 등을 서비스하고 있다. 이번 합의를 계기로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는 글로벌 소셜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끌어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북미·일본 등 글로벌 빅마켓 공략에도 속도를 높이며 2021년을 목표로 준비해 온 엔터프라이즈 및 AI 휴먼 기반의 차세대 소셜 서비스 등 신사업들의 글로벌 시장 출시에도 탄력이 붙을 예정이다. 특히 최근 북미에 출시한 영상 기반 소셜 디스커버리 & 데이팅 앱 ‘슬라이드’의 성공적인 안착도 앞당길 수 있을 전망이다.

매치 그룹 CEO 샤르 듀베이(Shar Dubey)는 “온라인에서 점점 더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됨에 따라 사람들은 더 풍부하고 깊이 있는 경험을 원한다”며 “하이퍼커넥트의 라이브 영상 및 오디오 기술은 글로벌 전역의 이용자들이 새로운 사람·새로운 문화와 연결될 수 있는 강력한 수단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이어 샤르 듀베이는 “하이퍼커넥트가 설립부터 줄곧 집중해 온 혁신 기술 개발은 놀랍도록 인상적인 결과를 만들어 왔으며 회사가 갖춘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와 글로벌 시장 입지는 매치 그룹의 포트폴리오를 완벽히 보완한다”며 “향후 자사가 지닌 북미·일본 등 빅마켓에 대한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하이퍼커넥트의 폭발적인 성장을 가속할뿐더러 하이퍼커넥트의 기술을 매치 그룹의 서비스들에 적용해 나가는 등 상호 간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하이퍼커넥트의 혁신 기술에 대한 투자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이퍼커넥트 안상일 대표는 “글로벌 소셜 디스커버리 시장의 경쟁이 격화되는 환경에서 북미·일본 등 빅마켓 공략과 함께 더 큰 규모의 글로벌 성장을 위해 매치 그룹과 같은 글로벌 선도 업체와 손을 잡았다”며 “매치 그룹은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신뢰받는 브랜드를 통해 전 세계 이용자를 ‘연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는 하이퍼커넥트의 철학과도 궤를 같이한다”고 말했다.

이어 안 대표는 “작은 스타트업도 혁신 기술만 있다면 글로벌에서의 사업 기회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하이퍼커넥트가 증명해내고 기술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는 매치 그룹을 파트너로 맞이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