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싱크' 구축
상태바
신한금융투자,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싱크' 구축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4.07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는 급속하게 변화하는 금융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인 싱크(SINC: Simple, Intuitive, Neo CRM)’를 구축했다고 7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 ‘싱크(SINC)’를 통해 영업 관리 절차의 표준화 및 영업 유형별 맞춤형 관리, 내부 시너지 극대화가 가능하다. 따라서 고객에 대한 이해를 높여 개인 및 기업고객에게 차별적인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

신한금융투자 ‘싱크(SINC)’는 기존에 개인 및 기업고객 각각 운영하던 고객관리 플랫폼을 하나로 통합했다. 동일한 이용체계를 통해 개인 기업간 다층적인 고객관리가 가능하게 되었다. 더불어 고객관리에 필요한 모든 요소를 한 화면에 구현한 ‘360° View’가 적용되어 쉽고 간편하게 고객관리를 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신한금융투자 ‘싱크(SINC)’는 업계 최초로 지식 공유(Knowledge Sharing) 체제를 도입했다. 기업, 인물, 딜 등의 정보 제공과 직원간 경험 공유로 딜 소싱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또한 AI기반 금융 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딥서치’를 탑재해 기업의 부채비율, 대출현황 등 전방위 정보를 파악해 고객발굴 및 맞춤형 영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신한금융투자의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는 신한금융그룹 차원에서 강력하게 추진되고 있는 DT(Digital Transformation)와 고객 First전략의 일환으로 데이터와 지식 기반의 고객관리 혁신이 선행되야 한다는 필요성을 반영했다. 프로젝트는 애자일(Agile) 조직인 셀(CELL) 형태로 구성되어 현장 직원의 관점에서 보다 효율적이고 높은 수준의 고객 관리를 위한 시스템을 구축했다.

신한금융투자 최지희CRM구축셀장은 “복합적이고 다양한 금융환경과 고객의 디지털화 가속에 따라 고객에 대한 정확한 이해는 회사 경쟁력이며 이를 기반으로 한 차별화된 고객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싱크(SINC)’는 이례적으로 리테일과 IB의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형태로, 고객 중심의 업무 프로세스 전환이 가능하도록 구축했다. 현장 활용도를 높여 토탈 영업지원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