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대병원, '모더나 백신' 접종시작... 30세 미만 보건의료인 대상
상태바
경희대병원, '모더나 백신' 접종시작... 30세 미만 보건의료인 대상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6.2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경희대병원은 30세 미만의 보건의료인을 대상으로 하는 ’모더나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모더나 백신은 코로나19바이러스의 항원 유전자를 메신저 리보핵산(mRNA)형태로 주입해 체내에서 항원 단백질을 생성한다. 화이자 백신과 같은 방식으로 면역반응을 유도한다. 항체형성을 위해서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이 필요하다. –20℃에서 6개월간, 2∼8℃에서는 30일간 보관이 가능하다.

지난 4월 희귀 혈전증 우려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30세 미만 접종이 중단됐다. 이번 모더나 백신 접종은 상급종합병원 소속의 1992.1.1.이후 출생한 30세 미만 보건의료인을 대상으로 하며 의료 실습학생까지 포함하는 것이 특징이다. 

오주형 경희대병원장은 “대학병원은 의료교육 기관으로서 많은 인턴, 전공의, 의료 실습학생이 함께 근무하고 있다”며 “30세 미만의 비율이 높은 이들 직군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중단되면서 그간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에 대한 불안이 있었으나 모더나 백신 접종으로 방역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