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원, 사내벤처 '비앤써' 수익 사업화 성공
상태바
한국부동산원, 사내벤처 '비앤써' 수익 사업화 성공
  • 이준성 기자
  • 승인 2021.07.1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부동산원 사내벤처에서 스핀오프한 비앤써(왼쪽부터 박알찬, 대표이사 김영혁, 김정규, 김성탁)
한국부동산원 사내벤처에서 스핀오프한 비앤써(왼쪽부터 박알찬, 대표이사 김영혁, 김정규, 김성탁)

 

(G밸리뉴스) 이준성 기자 = 한국부동산원(원장 손태락)은 지난 15일 사내벤처 ‘비앤써(Be answer)’가 수익 사업화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비앤써(Be Answer)’는 한국부동산원 제2기 사내벤처로, 지난 3월 분사창업(Spin-off)에 성공한 데 이어 이날 부동산거래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와 업무계약을 체결했다.

비앤써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9년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에 선정된 바 있으며, 부동산거래위험 자동 분석 시스템 ICU(아이쿠)를 개발해 특허를 취득하는 등 사업성을 인정받았다.

비앤써는 이번 계약을 통해 거래위험 진단, 부동산 데이터 분석, 원스탑 공부 발급 서비스 등을 다방에 제공해, 부동산 소비자가 부동산 사기, 불합리한 거래 등의 위험 없이 부동산 거래를 할 수 있는 안전한 플랫폼 환경을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특히, 부동산 거래사고 등 사회적 현안을 해결할 수 있다는 점에서 새로운 방식의 사회적가치실현 모델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부동산원 양기돈 부원장은 “우리 원이 지속적으로 육성·지원해온 사내벤처가 사업화 성공이라는 결실을 얻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원은 혁신 창업 생태계 조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가치 실현의 모범적 사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