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가맹 경영주 정산금·파트너사 물품 대금 총 900억원 규모 조기 지급 
상태바
GS25, 가맹 경영주 정산금·파트너사 물품 대금 총 900억원 규모 조기 지급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9.13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GS25가 추석을 앞두고, GS25 가맹경영주와 중소 파트너사에게 총 900억원 규모의 정산금과 물품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외에도, GS25는 가맹 경영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흑화고, 표고채 등으로 구성된 버섯 세트를 별도 제작하고, 추석 전에 전달할 예정이다.

GS25는 가맹 경영주가 명절에 필요한 비용을 미리 활용할 수 있도록 정산금을 빠르게 지급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또한, 지난 2016년 업계 최초로 본부와 가맹 경영주 간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이후 매장 전기료 지원, 프레시푸드 및 신선식품 폐기 지원, 경영주 무료 법률 자문 서비스, 매장 내 모든 근무자들이 혜택을 볼 수 있는 단체 상해보험 등 다양한 상생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 밖에도 GS25를 운영하는 GS리테일은 중소 파트너사의 자금 유동성 확보를 위해 명절에 자금을 조기 지급하고 10일단위 100% 현금 결제를 진행하며 파트너사의 고충 및 의견 청취를 위해 ‘정도경영 목소리’를 운영하고 있다. 

GS25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영주 및 파트너사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튼튼한 상생 문화를 구축해 나가는 것이 GS25의 목표”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