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발전위원장 이원종 전 충북지사 위촉
상태바
지역발전위원장 이원종 전 충북지사 위촉
  • 오동호
  • 승인 2013.06.19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장영지 기자] 이원종 전 충북지사가 지역발전위 위원장으로 선임됐다.

청와대는 19일 대통령 소속 지역발전위원회의 위원장으로 이원종 전 충북도지사가 선임됐고, 신순호 목포대 교수, 강병규 한국지방세연구원장 등 지역발전위원회 위원 18명이 선임되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임된 이원종 위원장은 93년도에 서울특별시장을 역임했고, 서원대 총장, 민선 충북도지사를 98년부터 2006년까지 역임했다.

이 위원장은 충북지사 재임 시에 오송 바이오산업의 기틀을 다지는 등 지역발전을 현장에서 이끈 정책 및 행정 전문가로서 현재 한국지방세연구원 이사장으로 재임 중에 있다.

청와대는 지역발전위원회 위원은 지역별 대표성을 반영하고, 학계와 경제계, 그리고 지자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발전의 경험과 전문성 등을 고려하여 선임했다고 밝혔다.

지역발전위원회는 민간위원 외에 기재부와 산업부 등 11개 부처 장관을 포함해서 총 30명으로 구성되며 지역발전 기본방향 및 관련 정책의 조정, 지역발전사업 평가, 공공기관 지방이전 등 주요 지역발전사업을 심의.조정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