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상생협력 아카데미 개최… 지난해 클레임 50% 줄어”
상태바
CJ프레시웨이 “상생협력 아카데미 개최… 지난해 클레임 50% 줄어”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3.3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정성필)가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상생협력 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25일과 26일 양일간 진행된 상생협력 아카데미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맞춰 서울 상암사옥 스튜디오 프레시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번 상생협력 아카데미는 43개 업체 53명을 대상으로 ▲금속 ▲유통기한 ▲개인위생 ▲이물예방관리 등 4개 파트로 진행됐으며 제조단계에서 나타날 수 있는 이물질 관리뿐만 아니라 보관·배송 등에서 발생 가능한 클레임 가능성을 차단할 수 있도록 범위를 확대했다. 또한 업체 사전 설문을 통해 테마별·수준별 맞춤 교육으로 구성됐다.

올해 CJ프레시웨이는 클레임 발생 업체를 대상으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E-러닝 교육을 진행하고, 2021년 품질클레임 실적 및 품질 관리 트렌드 공유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올해로 7년째를 맞는 상생협력 아카데미는 CJ프레시웨이의 CSV(공유가치창출) 활동의 하나로 자체 품질관리 인프라와 노하우가 부족해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된 현장 교육 프로그램이다.

CJ프레시웨이산업안전팀 관계자는 “CJ프레시웨이는 식품안전 관련 인프라와 노하우 부족으로 인해 품질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협력업체의 고충 해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상생교육이 현장활동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