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자연 그대로를 담은 유기농 와인 '마리스 4종' 출시
상태바
롯데칠성음료, 자연 그대로를 담은 유기농 와인 '마리스 4종' 출시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4.1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칠성음료가 프랑스의 대표적인 유기농, 바이오다이나믹 농법의 와이너리 ‘샤또 마리스’의 ‘마리스’ 4종을 새롭게 출시한다.

유기농 와인은 살충제,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은 포도로 양조한 와인을 의미하며, 바이오 다이나믹 농법은 제초제, 살충제 등의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자연에서 접할 수 있는 미생물을 활용해 자연환경의 잠재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리는 친환경적 농법이다.

남프랑스 ‘라 비니에르(La Liviniere)’에 위치한 ‘샤또 마리스(Chateau Maris)’는 와인 전문지인 ‘와인 스펙테이터(Wine Spectator)’로부터 ‘세계에서 가장 자연 친화적인 와이너리 중 한 곳’으로 불리울 만큼 프랑스를 대표하는 유기농, 바이오다이나믹 농법의 와이너리다.

롯데칠성음료가 이번에 선보이는 ‘마리스(Maris)’4종은 아카시아향과 사과의 풍미가 기분 좋게 이어져 샐러드 특히 잘 어울리는 ‘마리스 샤도네이’, 라임 등 시트러스 계열 과일들의 상큼한 맛을 복합적으로 느낄 수 있는 ‘마리스 베르멘티노’, 달콤하고 싱그러운 과일향과 산도가 조화를 이뤄 피크닉 와인으로 제격인 ‘마리스 로제‘, 쉬라즈, 그르나쉬, 카버네 소비뇽의 적절한 블랜딩을 통해 생동감 있고 풍부한 과일향이 특징적인 ‘마리스 줄뤼’이며, 소비자 가격은 8만원, 전국의 주요 백화점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론칭을 기념해 4월말까지 할인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유기농 와인은 친환경을 강조하는 요즘의 트랜드에 적합한 자연 친화적 와인”이라며, “앞으로도 트랜디하며 소비자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시킬 수 있는 와인을 엄선해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