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임직원 1억 걸음 모아 ESG 경영 실천
상태바
캠코, 임직원 1억 걸음 모아 ESG 경영 실천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5.0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문성유 사장(사진 왼쪽 세번째)과 직원들이 ‘임직원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문성유 사장(사진 왼쪽 세번째)과 직원들이 ‘임직원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성유)는 이달 3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한 달간 임직원 건강 증진과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임직원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을 펼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생활 속 걷기를 통해 직원 건강증진은 물론, 에너지 절약을 통한 탄소중립 동참, 기부문화 확산 등 캠코型 ESG 경영 실천을 위해 마련됐다. 

캠코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은 소셜임팩트(Social impact)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사회공헌 활동으로, 임직원들이 생활 속 걷기를 통해 모은 걸음 수가 1억 걸음을 달성하면 캠코가 1억원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성된 기부금으로 캠코는 오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유엔기념공원(부산시 남구) 나무심기 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직원들과 함께 의미 있는 걸음 걸음을 모아갈 것”이라며, “캠코는 앞으로도 지속가능성과 미래가치를 만들어 가기 위해 나무와 숲을 함께 보며,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캠코는 지난해 9월에도 임직원 1,244명이 2.52억 걸음을 달성해 기부금 4천만원을 조성하고, 코로나19와 경기 침체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기업 제품 홍보와 판로 개척을 지원한 바 있다.

한편, 캠코는 지난 1월 ‘한국판 뉴딜 성과창출・코로나 위기극복 위원회’를 통해 ESG 추진 세부계획을 수립하고 투자・공공개발 등 주요사업에서 ESG 경영을  실천하고 있으며, 2023년까지 총 3조원 규모의 ESG채권을 발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