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테라 CF 패러디한 진로 디지털 광고 공개
상태바
하이트진로, 테라 CF 패러디한 진로 디지털 광고 공개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5.06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로’ 두꺼비가 국내 대세맥주 ‘테라’ 광고를 패러디하며 두꺼비의 활약을 이어간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소주의 원조, 진-로’의 신규 디지털 광고인 ‘테라껍’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여름 시즌 마케팅 활동에 돌입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대세 브랜드 진로와 테라의 만남으로 패러디 광고 형태로 제작, 진로만의 젊고 트렌디한 감성을 전달한다. 하이트진로는 이전에도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패러디에 주목해 인기를 얻었으며, 이번 광고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하고 테라 모델에 대한 애정과 응원의 마음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패러디 광고는 테라의 리얼탄산이 주는 청량감 대신, 진로의 초깔끔한 원조의 맛을 강조하고, 공유로 분한 두꺼비의 귀여우면서도 허당끼 있는 모습을 재치 있게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하늘에서 맹렬한 속도로 하강하는 진로 한 방울. 세찬 바람에 결연한 표정의 두꺼비가 진로 병을 낚아챈다. ‘초깔끔한 원조의 맛’이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진로 한 방울이 두꺼비의 콧등에 떨어지는 순간, ‘뚜껍~’ 소리와 함께 소주방울들이 거대한 빅뱅을 일으키며 터진다. ‘이 맛이 초깔끔이다’라는 힘찬 내레이션과 함께 진로 병을 바라보는 흡족하고 여유 있는 두꺼비의 표정이 두드러진다. 그때 진로 한 방울이 머리 위에 떨어져 두꺼비의 놀라고 어리둥절한 모습으로 마무리된다. 광고는 6일부터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공개된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패러디지만 두꺼비의 허당 매력과 재치만점 캐릭터를 살리면서도 광고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집중했다”며 “테라와 진로의 컬래버레이션 광고를 통해 소비자들이 한번 더 웃을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진로 브랜드 선호도를 높일 수 있는 활동을 적극적으로 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공식SNS를 통해 참이슬 모델 ‘아이유’, 인기그룹 ‘샤이니’ 등 스타들을 패러디한 영상으로 진로 두꺼비의 활약상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관심과 애정을 한 몸에 받았다. 하이트진로는 소주업계 최초, 두꺼비를 통한 캐릭터 마케팅을 통해 MZ세대들의 호응을 얻고 있으며, 국내 최초로 선보인 주류 캐릭터샵 ‘두껍상회’ 전국 순회를 통해 브랜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