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지원 기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신용보증기금,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지원 기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5.2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창석 신용보증기금 이사(오른쪽)와 김귀수 한국자산관리공사 이사(왼쪽)가 21일 서울 강남구 소재 캠코양재타워에서 개최된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지원 기업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한국자산관리공사(사장 문성유)와 21일 서울 강남구 소재 캠코양재타워에서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지원 기업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은 캠코가 일시적 경영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의 자산을 매입해 신규 운영자금을 지원한 후, 이를 기업에 재임대해 계속 영업할 수 있도록 하는 경영정상화 지원 프로그램이다.

협약에 따라 캠코는 컨설팅 수진희망기업을 모집한 후 대상 기업을 신보에 추천하고, 신보는 대상 기업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맞춤형 경영컨설팅을 제공한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프로그램 참여 기업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양 기관의 포용적 협력 체계가 구축됐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정부의 정책방향에 발맞춰 고객중심의 ESG경영을 확대하고,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