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초 ‘더스킨하우스’, 덴마크 등 3개국 수출 박차
상태바
녹십초 ‘더스킨하우스’, 덴마크 등 3개국 수출 박차
  • 이준성 기자
  • 승인 2021.06.0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더스킨하우스 제공
사진 - 더스킨하우스 제공

녹십초 화장품 더스킨하우스가 스칸디나비아 3개국(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수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더스킨하우스(TheSkinHouse)는 현재 북유럽 약국 체인 Apotek(아포텍), 뷰티 전자상거래 플랫폼 Eleven(일레븐), H&B 스토어 Matas(마타스), Lyko(리코) 등에 입점되어 있다.

또한 해당 브랜드는 1979년부터 시작된 녹십초의 기술력으로 바탕으로 성장한 코스메틱 브랜드로 현재 북유럽 이외에도 미주, 아시아, 중남미 등 해외 50여 국 이상에 수출되고 있다.

녹십초 화장품은 전 세계 다수 인증(FDA, CPNP, CFDA, ANVISA) 등을 보유하고 있으며 K-뷰티의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관계자는 “북유럽 시장은 유럽 내에서도 까다로운 품질 기준을 갖고 있는 북유럽 소비자들과 현지 규정으로 진입하기 어려운 시장으로 여겨진다”고 전했다. 

한편 녹십초는 녹십초 화장품의 해외 성장에 힘입어 녹십초생활건강의 해외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