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평가원, 한국실명예방재단 실명예방 사업 후원
상태바
심사평가원, 한국실명예방재단 실명예방 사업 후원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6.08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 심사평가원 김선민 원장, 우: 한국실명예방재단 강윤구 이사장
좌: 심사평가원 김선민 원장, 우: 한국실명예방재단 강윤구 이사장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8일 실명예방 치료가 필요한 환우들을 돕기 위해 한국실명예방재단과 연계해 실명예방사업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심사평가원은 임직원 성금 1,500만원과 약시 가림패치 740개(26,480매)를 한국실명예방재단에 지원했다. 성금은 전액 개안 수술비로 지원되며, 가림패치는 약시판정을 받은 10세 미만 아동들에게 지원된다.

이외에도 심사평가원은 희귀난치병 환우 치료비 지원, 보건의료 사회공헌 공모 사업, 강원도 공공의료원 의료비 지원 등 기관 고유의 업무에 맞는 보건의료 특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김선민 심사평가원장은 “우리의 작은 정성으로 실명예방 치료가 절실한 환우들에게 빛과 희망을 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보건의료 특화 사회공헌 사업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