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준 금리인상 전환 충격, 주요 암호화폐 일제 하락
상태바
연준 금리인상 전환 충격, 주요 암호화폐 일제 하락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6.18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시각 현재 주요 암호화폐 시황 - 코인마켓캡 갈무리/ 뉴스1 제공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가 금리인상 모드로 전환함에 따라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가상화폐)가 이틀째 하락하고 있다. 그러나 낙폭은 크지 않다.

비트코인은 18일 오전 6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코인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2.09% 하락한 3만7706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전일 연준은 공개시장위원회(FOMC) 직후 미국 금리가 2023년까지 최소 2차례, 0.5%포인트(p) 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올해 인플레이션(물가상승) 전망치는 이전보다 1%p 높은 3.4%로 상향했다.

FOMC는 경제 전망을 상향하며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이후 첫 금리인상 시점을 기존의 2023년 이후에서 2023년으로 앞당겼다. FOMC는 2023년 말까지 금리는 2차례, 0.5%p 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에 따라 비트코인뿐만 아니라 모든 주요 암호화폐가 하락하고 있다. 시총 2위 이더리움은 24시간 전보다 2.41% 하락한 2340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카르다노(에이다)는 2.70%, 도지코인은 1.35% 각각 하락하고 있다.

한편,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54% 하락한 4459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 이외의 다른 암호화폐도 모두 하락하고 있다. 이더리움은 1.11%, 에이다(카르다노)는 1.14%, 도지코인은 0.82% 각각 하락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