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실용품 브랜드 ‘바스템’, 손소독제 15,000개 기부·후원
상태바
욕실용품 브랜드 ‘바스템’, 손소독제 15,000개 기부·후원
  • 이준성 기자
  • 승인 2021.06.2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바스템 제공
사진 - 바스템 제공

욕실용품 브랜드 바스템(대표: 김세영)이 손소독제 15,000개를 기부·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 물품인 튜브형 손소독제 15,000개는 범안복지관, 갈현복지관 등 어르신들에게 전달되었다.

사진 - 바스템 제공
사진 - 바스템 제공

바스템 홍보실 윤수림 팀장은 “매년 은평구 기쁨의 집, 복지관 등에 작지만 지속해서 후원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많아 도움이 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이번 손소독제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이러한 사회공헌 활동은 고객으로부터 얻은 수익을 재환원을 해야하는 기업의 당연한 의무라 생각하는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바스템은 튜브형샤워호스를 국내 욕실용품 시장에 확대시키고 하이엔드 필터샤워기류를 제조·유통하는 욕실 전문기업으로 바스템 제품은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포함해 대형마트에도 입점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