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업계 첫 '홈쇼핑 전용 신용카드' 선보여
상태바
현대홈쇼핑, 업계 첫 '홈쇼핑 전용 신용카드' 선보여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7.06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현대홈쇼핑이 업계 최초로 홈쇼핑 전용 신용카드를 선보인다. 

현대홈쇼핑은 현대카드와 함께 ‘현대홈쇼핑 현대카드’를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현대홈쇼핑 현대카드’는 다양한 할인 혜택을 담았다. 우선 현대홈쇼핑이나 현대H몰에서 첫 결제시 사용 가능한 ‘2만원 할인 쿠폰’을 증정하고, 7월 중 결제한 고객에게는 현대백화점그룹 통합 멤버십 ‘H-포인트’ 1만 포인트를 지급한다.

또한, 카드를 처음 이용하는 고객에겐 오는 10월까지 4개월간 ‘현대H몰’ VIP(다이아몬드) 등급이 부여된다. 다이아몬드 전용관 이용과 전용 할인 쿠폰 제공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이와 함께 카드 첫 결제월 포함 3개월 간 현대홈쇼핑에서 30만원 이상 결제 시 결제한 금액의 7%를 H포인트로 적립해주며, 3개월 이후에는 결제 금액의 3%를 포인트로 돌려준다.

‘현대홈쇼핑 현대카드’는 현대홈쇼핑을 상징하는 ‘H’ 심볼을 모티브로 한 ‘빅 H카드’와 TV를 형상화해 특색을 살린 ‘온-에어 카드’ 두 종으로 출시되며, 연회비는 각 1만원이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현대홈쇼핑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할인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전용 신용카드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현대홈쇼핑 현대카드’ 고객을 위한 전용 프로모션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