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처음 해외주식' 도서 출간
상태바
신한금융투자, '처음 해외주식' 도서 출간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7.28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는 '처음 해외주식' 도서를 출간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도서는 지난 11월 신한금융투자가 감수로 참여한 국내주식 투자 입문서 '처음 주식'에 이어 두 번째로 발간하는 투자 입문서다.

신한금융투자는 '처음 주식'을 바탕으로 모바일앱 ‘신한알파’에서 국내 주식 초보 탈출을 위한 ‘처음 주식 10주 챌린지’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처음 해외주식'은 신한금융투자 콘텐츠를 공동으로 연구하고 개발한 금융 인플루언서 ‘앙찌’가 집필하고 신한금융투자가 감수를 맡았다.

이 책은 저자가 해외주식을 시작한 이유, 종목을 고르는 노하우와 수익률을 높일 수 있는 방법 등을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설명했다.

또한 실제 증권사 모바일 앱을 통한 계좌 개설부터 해외주식 주문하는 방법에 대해 알려준다. 또한, 해외주식 초보 투자자를 위한 신한금융투자의 특별한 매매 서비스인 해외주식 소수점 매매 방법에 대해 안내하고 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카카오톡으로 해외주식을 선물하는 해외주식상품권 스탁콘 서비스, 소수점 매매, 해외주식 적립식 서비스 등 다양한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 어연정 고객경험혁신셀장은 “'처음 해외주식'은 해외주식 초보 투자자를 대상으로 지난 1년간 제작한 영상 콘텐츠 ‘처음 해외주식’ 시리즈를 바탕으로 한 해외주식 투자 입문서”라며 “주식 및 재테크에 관심이 많은 투자자들을 위해 투자 입문서 추가 발간과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