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DIGICO' AI 기술로 변화하는 생활을 담은  TV광고 'AI보이스봇'편 선보여
상태바
KT, 'DIGICO' AI 기술로 변화하는 생활을 담은  TV광고 'AI보이스봇'편 선보여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7.29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KT(대표이사 구현모)는 ‘디지코(DIGICO)’의 핵심인 ABC(AI‧빅데이터‧클라우드) 기술과 서비스를 주제로 한 새 광고 ‘AI보이스봇’ 편을 공개했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방영된 ‘AI로봇편’ ‘클라우드편’에서 목소리 연기를 맡았던 배우 윤여정 씨가 이번 광고에도 참여했으며, 영화 ‘미나리’에서 윤여정씨의 손자 역할을 맡았던 배우 ‘앨런 킴’도 함께 참여해 영화 속 할머니와 손자처럼 대화를 나눴다.

이번 광고는 서울 삼성동의 ‘매드포갈릭 봉은사점’에서 실제 사용 중인 ‘AI보이스봇’ 서비스를 주제로 만들어졌다.

아무도 없는 빈 카운터에서 누가 전화를 받고 손님 예약을 받았는지를 추리극처럼 풀어가는 내용으로, AI 기술이 세상을 바꾸고 우리 삶을 편하게 만든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도입부의 속도감이 느껴지는 도심 전경 장면은 봉은사로 상공 100m 높이에 드론을 띄워 고속 수직낙하 기법으로 촬영했으며, 영동대로 도심 전경을 한 눈에 담았다.

수직으로 떨어지는 카메라 시점이 실제 서비스가 이루어지는 ‘매드포갈릭 봉은사점’ 장소로 들어가는 듯 표현해 AI 서비스가 먼 미래가 아닌 오늘날 우리 생활에서 실제로 쓰이고 있음을 강조했다.

KT는 공식 유튜브 채널에 배우 앨런 킴과의 비대면 원격 화상 녹음 작업을 담은 ‘앨런 킴의 녹음 현장 비하인드 스페셜 영상’도 지난 26일부터 공개했으며, 본편 광고 영상은 29일부터 TV 방영을 시작한다.

KT 미래가치추진실장 김형욱 부사장은 “이번 광고에도 국민의 삶을 편리하게 만들도록 노력하는 디지코 KT의 진정성을 표현하고자 했으며, KT의 AI는 세상을 변화시키고 더 나아가 고객에게 다양한 가치를 부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