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중독 막아라” 김밥 등 분식 긴급 위생 점검 실시
상태바
식약처, “식중독 막아라” 김밥 등 분식 긴급 위생 점검 실시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8.06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 최근 분당의 프랜차이즈 김밥 전문점 등에서 집단 식중독 환자가 발생하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전국 분식 취급 음식점 3000여곳을 대상으로 긴급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식약처는 연이은 폭염 속에 식자재 등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김밥 등 분식 취급 음식점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오는 9일부터 20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식중독을 사전에 예방하는 한편, 방역과 보건의료 현장에서 코로나19 대응에 총력을 기울일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해서 당초 4분기에 계획된 점검 일정을 3분기로 앞당겨 긴급 실시하게 됐다.

점검 대상은 프랜차이즈 분식 취급 음식점, 식중독 발생 또는 부적합 이력이 있는 분식 취급 음식점 등 약 3,000여 곳이며 위생점검과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함께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 내용으로는 식품, 조리시설 등 위생적 취급 기준 준수 여부, 원료 등 보관기준 준수 여부,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사용 여부, 부패·변질‧무표시 원료 사용 여부 등 식품위생법 준수 여부, 출입자 명부작성 및 주기적 환기‧소독 등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이다.

또한 조리식품(김밥)을 수거해 살모넬라, 장출혈성 대장균,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등 식중독균 항목에 대한 검사도 병행하여 실시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점검으로 김밥 등 국민 다소비 분식류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고의적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등 엄정하게 조치해 안전한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들께서도 손씻기, 익혀먹기 등 식중독 예방수칙을 준수해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