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매년 광복절마다 안티푸라민 기부 통해 나라사랑 실천
상태바
유한양행, 매년 광복절마다 안티푸라민 기부 통해 나라사랑 실천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8.20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유한양행(사장 조욱제)은 매년 8월, 광복절 의미를 되새기고자 저소득 국가유공자 어르신들 대상으로 안티푸라민 제품을 담은 ‘나라사랑 나눔상자’를 기부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5년째를 맞는 이 활동은 2017년 시작되어 임직원들의 봉사를 통해 나눔상자를 직접 제작 기부하여 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놓이신 저소득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힘을 드리고자 기부 규모를 확대하여 안티푸라민 나눔상자 총 1,000개를 기부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한 만큼, 대규모 임직원 자원봉사는 지양하고 기부품을 서울남부보훈지청 등에 직접 전달하여 보훈섬김이를 통해 각 가정 방문시 전달할 계획이다.

유한양행은 고령의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이 근육통과 관절계 질환으로 평소 파스류를 애용한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 2017년부터 자사 대표품목인 안티푸라민 제품을 기부하고 있다. 올해도 안티푸라민 에어파스, 로션, 파스류 등의 제품 6종과 감사편지를 담은 나라사랑 나눔상자를 전달할 계획이며, 지난 5년간 국가유공자 어르신 3,000명에게 4천 5백만원 상당을 기부했다.

이와 더불어 유한양행은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독립정신을 계승하고자 2017년에 독립운동가 산재묘소 안내판 설치 프로젝트를 지원하고, 독립유공자 전용 국립묘지인 신암선열공원에서 정기적 봉사를 하는 등 국가유공자 지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