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의료원, 사회공헌사업본부 출범기념 심포지엄 성료
상태바
고려대의료원, 사회공헌사업본부 출범기념 심포지엄 성료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10.26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대의료원 사회공헌사업본부 박건우 본부장이 심포지엄에서 기조강연을 펼치고 있다.
고대의료원 사회공헌사업본부 박건우 본부장이 심포지엄에서 기조강연을 펼치고 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이 지난 25일 오후 4시 청담 고영캠퍼스 9층 Lecture Hall에서 사회공헌사업본부 출범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고려대의료원의 사회적 가치실현을 전담하게 될 ‘사회공헌사업본부’ 출범을 기념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심포지엄은 최근 우리 사회 화두로 떠오른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수행 전략과 지속 가능한 적용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회사와 기조강연을 맡은 박건우 사회공헌사업본부장(안암병원 신경과 교수)은 발표를 통해 일반 기업과는 다른 의료기관만의 차별화된 ESG 수행 전략의 필요성을 설명하며, 사회공헌사업본부가 기획 중인 ‘스마트 의료기기-이동형 병의원’, ‘온 꿈(ON KUM) 병원학교’ 사업 등을 예시로 제시했다.

메인세션에서는 ▲현장 중심의 지속가능한 사회공헌활동(굿네이버스 김선 국제사업본부장) ▲ESG에 영혼을 불어 넣기 위한 전략(아쇼카한국 이혜영 대표) ▲의료를 통한 ESG 활동사례(분당서울대학교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 송정한 단장) ▲ESG a마래 트렌드와 성공사례(현대차 정몽구 재단 최재호 사무총장) 등을 주제 강연과 토의가 펼쳐지며 ESG에 대한 다양한 견해와 사례가 망라됐다.

김영훈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사회구성원들과 끊임없이 호흡하고 이에 응답할 수 있어야 진정한 사회적 기관이라고 생각한다"며 "100여년 전 의료에서 소외되고 질병에 고통받던 이들을 위해 설립된 고려대의료원의 역사를 되새기고 신설된 사회공헌사업본부를 통해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품격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고려대의료원이 올해 출범시킨 사회공헌사업본부는 의료원이 그간 수행한 국제보건사업 및 국내외 재난지원, 소외계층 대상 특별프로그램, 교육사업 등을 더욱 체계적이고 지속 가능한 방향으로 수행하기 위해 만들어진 전담조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