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나눔] 신용보증기금, 5월 ‘가정의 달’ 맞이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 실시  
상태바
[착한 나눔] 신용보증기금, 5월 ‘가정의 달’ 맞이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 실시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5.26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25일 대구 안심제1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오기)을 방문해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되어 올해 세 번째를 맞이하는 노사공동 사회공헌 활동은 ‘신보’ 및 ‘신보 노동조합’의 창립일을 맞이하여 지역사회와의 상생 및 소통을 실현하고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마련됐다.

채원규 전무이사, 고광욱 노동조합 수석부위원장을 포함한 신보 임직원 27명은 본점 인근에 위치한 안심제1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지역사회 결식세대를 위한 도시락을 포장하고 인근 지역 50여 결식 위기 세대에 도시락을 직접 배달했다. 

또한 결식예방 행사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보 지역상생 도시락’ 2,500개를 기부했으며, 도시락은 독거노인 및 장애인 세대 등에 연말까지 매주 1회씩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신보 거래 기업인 대구 동구 소재 제빵업체 ㈜라온씨앤비(대표이사 김대영)도 지난해에 이어 카스테라 빵을 후원하고 배달행사도 참여해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적가치 실현에 동참했다.

이번 행사에 앞서 신보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 지난 7일부터 9일까지는 독도 수비대에 마스크 기부하고 신보 대학생 봉사단원의 독도 탐방을 지원했다. 11일에는 임직원 참여 취약아동 지원사업인 ‘감사의 달 업사이클링 화분만들기’ 행사를 실시하고, 13일에는 중증장애인 시설인 미소마을에 기부 후원하는 등 소외계층 없는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왔다.  

신보 관계자는 “가정의 달을 맞아 신보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들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지역사회 취약계층에게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길 희망한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품으며 더불어 살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