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우리동네 친환경 지도’ 오픈
상태바
당근마켓, ‘우리동네 친환경 지도’ 오픈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6.18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당근마켓(공동대표 김용현, 김재현)은 이달 초 진행한 환경의 날 캠페인에서 이용자 참여로 모인 친환경 가게 정보를 기반으로 지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우리 동네 친환경 가게를 소개하는 캠페인 댓글 이벤트에는 무려 5165개에 달하는 댓글 참여가 이루어졌으며, 이 중 일부 중복 매장을 제외한 3816곳의 가게가 이번 친환경 지도에 등록됐다.

친환경 지도에서는 가게 위치와 상호명 등 기본 정보부터, 해당 점포가 실천하고 있는 환경 보호 노력들을 확인할 수 있다. 친환경 포장재를 쓰거나 다회용기를 사용하는 가게, 친환경 농산물을 취급하는 가게 등 환경을 위한 노력들을 소개하고, 이웃들의 실제 방문 후기도 만나볼 수 있다.

친환경 지도는 누구나 정보를 업데이트하고 수정할 수 있는 오픈맵 형태로, 지난해 ‘겨울간식’ 지도에 이어 두 번째 테마로 선보이는 소셜 지도다. 지도에는 없지만 공유하고 싶은 친환경 가게가 있다면 정보를 추가할 수 있다. 동네 인증 후 지도에 직접 위치 정보와 친환경 가게 소개글을 등록하면 된다.

친환경 가게 정보를 나눈 이웃에게는 ‘동네환경지킴이’ 활동 배지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그린슈머, 제로웨이스트 등 사회 전반적으로 친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높은 호응이 기대된다.

우리동네 친환경 지도는 ‘내 근처’ 탭에서 이용할 수 있다. ‘내 근처’ 화면에서 ‘친환경 가게’ 아이콘을 누르거나, 상단 검색창에 ‘친환경 지도’ 키워드를 검색하면 지역별 친환경 가게 위치와 정보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다. 오늘(18일)부터 3일간 홈 화면과 동네생활 메인 화면에서도 만날 수 있다.

당근마켓 마케팅팀 최정윤 팀장은 “친환경 지도는 환경에 대한 성숙한 시민 의식과 건강한 지역 사회를 함께 만들어가고픈 이웃들의 따뜻한 의지가 모인 결과물"이라며, "친환경 가게 정보가 늘어나고 공유가 활발해질수록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는 만큼 이용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