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한솔제지와 '친환경 패키징 개발'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유한양행, 한솔제지와 '친환경 패키징 개발' 업무 협약 체결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8.31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한철규대표이사- 조욱제대표이사)
좌측부터=한철규대표이사- 조욱제대표이사)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유한양행이 한솔제지와 지속 가능한 친환경 패키징 개발 협력에 나선다.

유한양행(대표 조욱제)은 한솔제지(대표 한철규)와 31일 서울 동작구 유한양행 본사에서 '지속가능한 친환경 패키징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와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이사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고자 ESG 경영을 강화하고 있는 양사의 의지가 일치함에 따라 추진되었다. 두 회사는 앞으로 유한양행의 의약품 및 생활용품에 적용 가능한  친환경 종이 패키징 소재 개발 및 도입 등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게 된다.

특히 기존 플라스틱 소재를 대체하여 친환경성과 보존성을 높인 종이 패키징 소재를 개발해 유한양행의 다양한 제품군에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일상 생활에서 쉽게 자원 순환에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간다는 목표다.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는 “앞으로도 유한양행은 건강과 행복한 삶을 위한 우수 의약품 개발은 물론, 미래를 위한 친환경 경영에 더욱 힘쓸 것”이라며 "친환경 제품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한솔제지와의 협력을 통해 큰 시너지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해다.

한편, 유한양행은 국제적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인 ISO 45001을 구축하고 2009년 최초 지정 받은 녹색기업 인증을 지속 유지하고 있는 등 제약업계에서 대표적으로 친환경 경영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한솔제지는 재생펄프를 활용한 패키지 용지를 비롯, 연포장이 가능한 종이포장재 프로테고(Protego)와 PE free 종이용기 테라바스(Terravas) 등 친환경 소재 개발에 노력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