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위드 콘서트 개최... "발달장애 연주자와 신한음악상 수상자의 하모니"
상태바
신한은행, 위드 콘서트 개최... "발달장애 연주자와 신한음악상 수상자의 하모니"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1.05.0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과 오는 13일 서울 서대문구 소재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에서 발달장애 연주자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12회 신한음악상 수상자가 함께하는 ‘위드 콘서트(With Concert)’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신한음악상은 2009년 금융권 최초로 순수 국내파 클래식 유망주를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시작되어 매년 국내 최고의 연주자를 배출해왔으며 신한음악상의 수상자들은 현재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지난 2018년 하트-하트재단과 ‘위드 콘서트(With Concert)’를 통해 발달장애 연주자와 멘토 연주자가 장애를 떠나 음악에 대한 열정과 도전, 꿈과 희망을 함께 나누는 연주회를 진행해오고 있다.

공연 1부는 신한음악상 부문별 수상자 4인이 피아졸라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사계 중 ‘봄’을 연주하며 이어 하트하트오케스트라 스트링콰르텟과 비발디의 ‘사계’를 합주한다. 2부에서는 바리톤 김주택이 하트하트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춰 ‘세비야의 이발사’, 윤학중의 ‘마중’ 등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연주에 참여하는 바리톤 김주택, 첼로 조예원, 바이올린 박원민, 피아노 천민재, 바리톤 김수한 모두 최고의 클래식 연주자로 성장하고 있다”며 “발달장애 연주자들과 함께 만들어낼 감동의 하모니를 클래식 애호가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그룹 차원의 ESG 체계를 ‘친환경’, ‘상생’, ‘신뢰’ 세 가지 방향으로 설정하고 우리 사회의 선순환 촉진 및 긍정적인 영향력 전파를 위해 신한 ‘N.E.O Project’를 추진하고 있으며 신한은행은 신한음악상, 환경사진공모전 등을 통해 그룹의 ESG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콘서트는 전석 초대로 진행되며 관람을 원하는 경우 5월 7일 금요일까지 하트-하트재단에 연락해 공연 초대권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