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NSA 도청, 정부는 강력 대응해야"
상태바
민주, "NSA 도청, 정부는 강력 대응해야"
  • 오동호
  • 승인 2013.07.02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임희정 기자] 민주당은 미국 국가안보국이 EU를 비롯해 한국.일본등 38개국 주미 대사관을 대상으로 도청해온 사실이 알려지자 우리정부에 강력한 대응을 촉구했다.

민주당 김관영 수석대변인은 2일 브리핑에서 "주권침해를 당하고도 묵묵부답, 누구를 위한 정부인가"고 비난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대상이 된 나라들은 즉각 강경한 입장을 표명했다"라며 "그러나 우리나라는 유구무언이다"고 정부 대응을 질책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해야 할 말이 있고 말을 하더라고 해야 할 타이밍이 있다"라며 "신중을 미덕으로 포장하고 침묵하는 대통령을 보면서 국민의 자존심은 한없이 무너져 내리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자국민의 자존심과 국익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국가라면 당연히 분노해야 한다"라며 "누구를 위한 정부인지 되묻고 싶다. 어떠한 이유로든 미국의 타국 대사관에 관한 도청은 합리화 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자국 이익을 위해 상대국가의 주권을 침해한 미국에 대해 사죄와 재발방지 대책을 당당히 요구하는 당당한 정부를 원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