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밸리] 삼성,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 통해 생태계 구축
상태바
[G밸리] 삼성,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 통해 생태계 구축
  • 박진수
  • 승인 2013.07.2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G밸리-박진수 기자] 삼성이 오는 10월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를 처음으로 개최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지난 22일 더버지 등 주요 외신의 보도에 따르면 삼성은 10월 27일에서 29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웨스틴 샌프란시스코 호텔에서 첫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알렸다.

지금껏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는 애플,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등 세계 유수의 IT 기업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다.

삼성은 이번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 개최를 통해 세계적인 IT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도록 플랫폼 강화 및 자사 제품에 적용 가능한 신기술들을 논할 예정이다

단지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해서 세계적인 IT기업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삼성의 이 같은 시도는 자사의 생태계 구축에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 측은 이번 개발자 컨퍼런스를 통해 모바일 기기뿐만 아니라 스마트 TV, 카메라 등 자사 제품 및 서비스와 관련된 전반적인 부분을 모두 다룰 계획이라고 밝혔다.

삼성의 이 같은 움직임은 LG가 팜 OS를 인수한 것도 어느정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LG의 팜 OS인수는 자사의 스마트 TV 생태계 구축을 위한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 역시 스마트 TV 생태계 구축이 시급해 이번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를 통해 스마트 TV 플랫폼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보도에 따르면 개발자들은 올 여름 하반기부터 컨버런스 등록을 실시할 예정이며 구체적인 일정은 조만간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웨스틴 샌프란시스코 호텔은 이번 개발자 컨퍼런스를 위해 1천1백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그랜드볼룸과 34개의 룸을 제공할 예정이다. 애플과 구글의 경우 일반적으로 약 5천명의 개발자들이 컨퍼런스에 참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