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7:09
상단여백
HOME 기업 동정
현대차,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 참가···다양한 친환경차 전시
현대자동차는 ‘제1회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에 참가해 친환경차를 전시한다.

[G밸리 김정실 기자] 현대자동차는 ‘제1회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에 차세대 수소전기차와 아이오닉, 전기버스 ‘일렉시티’ 등 친환경차를 전시한다.

현대자동차는 국내ㆍ외 250개의 승상용 완성차 및 부품 업체들이 참가한 이번 엑스포에서 참가 업체 중 가장 큰 규모로 전시장을 마련했다. 승용차는 360㎡(약 109평), 상용차는 180㎡(약 55평) 크기로 각각 부스를 꾸며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다양한 체험거리를 준비했다.

또한 행사를 통해 현대차는 자율주행차를 중심으로 한 미래 모빌리티 전시물을 통해 미래 신기술을 관람객들에게 선보인다.

행사 첫날 개막 기조연설에서 현대자동차 연구개발본부장 권문식 부회장은 “단순한 이동수단이었던 자동차가 전자화되고 첨단 ICT 기술과 융합해감에 따라 미래자동차의 모습은 다양한 기능을 갖춘 생활공간으로 변모해 가고 있다”며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의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하고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보급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 승용차 관에는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아이오닉 플러그인’ 등 기출시 차량과 함께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홈충전기, 기존 구매한 고객의 체험담을 영상으로 볼 수 있는 ‘아이오닉 트라이브’(IONIQ Tribe) 등 여러 체험 요소를 전시했다. 아울러 별도의 상담 공간을 마련해 아이오닉 차량에 관심을 갖고 구매를 고민하는 대구ㆍ경북 지역 고객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전달할 방침이다.

상용차 관에는 지난 11월 1호차 출고식을 마친 전기버스 ‘일렉시티’를 전시하고 시승 체험 행사를 진행해 일반 관람객들과 대구시 지자체 및 지역 운수업체 관계자들에게 현대자동차 전기버스의 우수한 기술력과 친환경성 및 경제성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수소전기차를 통해 실제 전기를 생산하는 ‘수소전기차 발전체험’, 수소전기차의 내부 구조와 안전성을 보여주는 ‘수소전기차 절개모형’, 수소에너지로 움직이는 미래사회를 3D 모형으로 재현한 ‘대체에너지 수소사회’ 등을 전시하며 관람객들에게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차를 널리 알릴 계획이다.

한편, ‘제1회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는 23일(오늘)부터 26일까지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린다.

김정실 기자  kkong0319@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