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2.20 화 22:04
상단여백
HOME 기업 제품.론칭
캘빈클라인, 라프 시몬스 디렉팅 ‘아메리칸 드림’ 컬렉션 공개
캘빈클라인이 6일 성수동 레이어57에서 2018 S 컬렉션을 공개했다.(이은현기자/hyun@)

[G밸리 이은현 기자] PVH코리아의 캘빈클라인(CALVIN KLEIN)이 지난 6일 성수동 레이어57에서 2018 S 캘빈클라인 신제품을 공개했다.

이번 시즌은 크리스찬 디올의 수석 디자이너 출신 라프 시몬스가 참여한 첫 번째 컬렉션으로 ‘아메리칸 드림’을 콘셉트로 완성됐다. 

캘빈클라인 진을 비롯해 캘빈클라인 언더웨어, 캘빈클라인 퍼포먼스, 캘빈클라인 액세서리 라인이 화려한 아메리칸 감성을 담은 스프링 신제품을 선보였다.

캘빈클라인이 6일 성수동 레이어57에서 2018 S 컬렉션을 공개했다.(이은현기자/hyun@)

캘빈클라인 진은 2018 S/S 특징인 데님소재를 적극 활용했다. 데님&화이트, 베이지&옐로우, 레드&골드 등의 컬러블록을 통해 시선을 끌었으며 제품 옆면에 스프라이트로 포인트를 줬다. 올 봄 트렌드인 레트로풍 감성에 옐로우, 레드, 그린, 오렌지, 블루 등 다채로운 컬러를 가미했다.

아메리칸 감성을 직관적으로 해석한 정비공 룩, 컨트리풍의 블라우스, 웨이트리스 유니폼 원피스, 플라워 패턴 등도 눈길을 사로잡았다.

심플한 디자인이 특징인 캘빈클라인 언더웨어는 바디 라인, 포커싱 라인, 모던 코튼 라인, 프리미엄 라인인 블랙 라인을 론칭했다. 노와이어 브라렛 등 최근 여성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형태의 제품을 갖췄으며, 맨즈는 밴딩라인에 3가지 라인을 박음질해 넣었다.

컨템포러리 무드의 CK 캘빈클라인은 컬러블록, 옆면 스트라이프의 특징은 유지하되 니트 등 데일리룩으로 활용 가능한 포멀한 캐주얼 모던 룩을 제시했다.

캘빈클라인이 6일 성수동 레이어57에서 2018 S 컬렉션을 공개했다.(이은현기자/hyun@)

봄 스타일링 키아이템으로 활용도가 높은 미니 핸드백부터 다양한 백팩 및 토드백 등의 잡화류도 강화됐다. 컬러는 타 라인 제품과 같이 레드, 화이트, 옐로우, 오렌지 등을 사용해 유기적인 느낌을 줬다.

선글라스, 워치, 쥬얼리 등의 액세서리 라인은 봄 시즌에 맞게 로즈골드 컬러와 자개 무늬 등을 포인트로 사용했으며 전반적으로는 심플하면서도 미니멀하게 완성됐다. 대표 퍼퓸 제품인 CK ONE은 단종된 All을 이번 시즌부터 재출시 한다.

지난해 첫 선보인 라이프스타일 캘빈클라인 퍼포먼스는 올해 남성 라인을 추가했다. ‘워크아웃 행아웃’을 슬로건으로 후드티, 대표 아이템 트렌치 자켓 등 운동복과 일상복을 넘나드는 생활밀착형 제품을 제안했다. 방수·방한·방풍이 가능한 기능성 소재를 사용했으며, 디자인적으로도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해 일상과 병행 가능하도록 완성됐다. 가격대를 낮춘 저가라인도 선보여 소비자 접근성을 높였다.

한편, 아메리칸 감성을 담은 캘빈클라인 2018 SPRING 컬렉션은 브랜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은현 기자  hyun@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