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기테크노파크, ‘경기행복샵’ 지원 확대
상태바
경기도+경기테크노파크, ‘경기행복샵’ 지원 확대
  • 김정실 기자
  • 승인 2018.02.26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경기행복샵 운영 과정

[G밸리 김정실 기자] 경기도와 경기테크노파크가 중소기업의 온라인 판매 지원을 위해 운영 중인 경기행복샵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26일 밝혔다.

경기행복샵은 포탈사이트 네이버에 마련된 도내 중소기업의 우수 제품 판매관이며, 경기테크노파크가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경기테크노파크는 매월 1회 입점업체를 모집, 전문 평가단의 심사를 통해 우수제품만 선별해 입점시키고 있다.

지난 2014년 사업을 시작한 후 현재까지 총 420개 중소기업이 입점했으며 지난 한 해 동안 228만여건의 거래가 이뤄졌다. 

도와 경기테크노파크는 이런 급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올해 4억원을 투입해 경기행복샵 참여 중소기업 직원 180명을 대상으로 파워셀러 양성과정, SNS 온라인마케팅 역량강화교육 등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중소기업 100개사를 대상으로 제품 상세 페이지 제작, 홍보 영상 제작, 검색광고비 지원 등의 온라인 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정식 경기도 공유경제과장은 “경기행복샵이 중소기업의 새로운 판로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